'의사 공공재 제도화' 입법 추진...재난 시 강제 동원
'의사 공공재 제도화' 입법 추진...재난 시 강제 동원
  • 이승우 기자 potato73@doctorsnews.co.kr
  • 승인 2020.08.28 09:23
  • 댓글 2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당 황운하 의원, 재난 및 안전관리 기본법 개정안 발의
재난관리자원에 '의사인력' 포함..."자재·시설·인력 비축·지정 및 관리"
더불어민주당 황운하 의원(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의협신문
더불어민주당 황운하 의원(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의협신문

보건복지부 고위관리의 '의사=공공재' 발언으로 의료계 총파업 열기가 고조되고 있는 가운데, 의사인력을 재난 시에 강제로 동원하는 입법이 추진돼 의료계의 분노를 키우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황운하 의원(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은 27일 현행 '재난 및 안전관리 기본법'에 물적 자원으로만 규정돼 있는 '재난관리자원'에 '의사 인력'을 포함하는 내용의 법 개정안을 대표 발의했다.

코로나19와 같은 감염병 사태 속에서 의료인력을 효율적으로 활용하기 위해서라는 것이 개정안 발의 취지다.

개정안을 살펴보면, 현행법상 재난관리책임기관이 비축·관리해야 하는 재난관리자원은 장비, 물자, 자재 및 시설 등으로 규정돼 있는데, 여기에 의사인력을 포함하는 내용을 얹겠다는 것.

이에 대해 황 의원은 "재난관리자원이 물적 자원으로만 구성돼 있어 구제역이나 메르스, 코로나19와 같이 의료인력 등 인력 자원이 절실해도 인적 자원을 효율적으로 활용하기 위한 법적 근거가 미흡한 실정"이라며 "이번 코로나19라는 감염병 사태에 의사를 포함한 의료 인력을 재난관리자원으로 규정하면서 보다 효율적으로 활용하기 위함"이라고 밝혔다.

한편 황 의원의 개정안 발의에 여당 의원 13명이 동참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일반인 2020-09-02 00:49:54
황운하도 북한을 아주 가고 싶어하는 모양인데 그동안 경찰 신분이어서 북으로 못가고 경찰 때리치웠으니 국개됐고 북한추종자들과 너나 북으로 꺼지거라 의료진들을 니가 왜?

쏭쏭 2020-09-01 17:15:02
헐... 이건 아니죠....
미치지 않고서야 이런생각은 할 수 없을 듯...
정신차리세요

이미전에발의한거 2020-09-01 07:27:08
http://www.doctors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107394

다음은 2020-08-31 11:44:33
의료인력.. 의사등등, 간호사, 치위생사, 행정인력, 필요하면 모두 다 포함임. 지금 의사만 노리는 거라고 생각한다면 오산. 다음은 당신, 당신, 당신들 모두

ㅋㅋㅋ 2020-08-31 04:04:25
미친 듯. 공산국가니?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