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협, 총리·민주당·미래통합당에 긴급 대화 제안
의협, 총리·민주당·미래통합당에 긴급 대화 제안
  • 최승원 기자 choisw@kma.org
  • 승인 2020.08.23 18:36
  • 댓글 2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협, "모든 가능성 열고 만나자"
꽉막힌 사태 해결 변화 계기될까?
ⓒ의협신문 김선경 기자
최대집 의협 회장은 19일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을 만나 사태 해결을 협의했지만 양측의 입장차이만 확인하는데 그쳤다.ⓒ의협신문 김선경 기자

대한의사협회가 23일 오전, 국무총리와 더불어민주당, 미래통합당에 '긴급 간담회 개최 제안' 공문을 발송했다. 공문에는 최근 의료사태와 관련해 책임있는 주체가 모여 대화를 통한 합리적인 해결방안을 모색하자는 제안이 담겼다.

의협은 최근 수도권을 중심으로 확산 움직임을 보이는 등 엄중한 위기사태를 맞고 있는 코로나19와 관련해 "의정간의 협력이 그 어느 때보다 절실하다"며 "의대정원 확대, 공공의대 신설 및 첩약 급여화, 원격의료 추진 등 4대악 의료정책에 대해 대화를 통해 해결방안을 모색하자"고 제안했다.

김대하 의협 홍보이사 겸 대변인은 "코로나19 전국적 확대라는 엄중한 위기사태를 맞아 모든 가능성을 열어 놓고 만남을 제안했다"며 "엄중한 현 상황에서 대화를 통해 문제가 해결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최대집 의협 회장과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은 19일 협상테이블에 앉았지만 양측의 입장 차이만 확인하는데 그쳤다. 협상결렬 이후 보건복지부는 22일 대국민 담화를 통해 '수도권의 코로나19가 안정될 때까지' 의대 정원 확대 등의 정책 추진을 유보하겠다 발표했다. 의협은 복지부의 일방적인 입장 발표에 "정부가 체면을 앞세워 입장변화없이 동어반복만 계속하고 있다"며 계획대로 파업을 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의협의 이번 긴급 제안이 꽉막힌 국면을 뚫는 계기가 될지 주목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피송 2020-08-25 22:50:34
{더보기



세계 최고의 우리나라 의사들 응원하고 지지합니다.
정의와 용기를 행동으로 보여 준 국시 거부한 의학과 4학년 학생들
그리고 휴학을 결심한 그 외 다른 학년의 의대생들...
전공의와 모든 의사들
이번에는 지치지말고 지지도 말고 승리하시길 바랍니다.
저는 투명한 사회를 원하는 일반 시민이고 암환자이기도 합니다.
말도 안되는 공공의대로 의료질 저하 막아주세요.
정부는 비인기과가 왜 인기가 없는지부터 파악 하시길 바랍니다.
그리고 정부는 제대로된 정치를 하세요.
언론과 여론을 조종하지 마시고 정확한 정보를 주세요.
국민은 정부에게 유리한 정보만 알고 싶지는 않습니다.
우리나라 대한민국 의사들
힘내십시요

빈체로 2020-08-25 22:16:55
이미 답을 정해놓고 대화하겠다는 정부....
의대생들, 의사들 응원하고 지지합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