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의대생 '파업' 동참...전면 '수업 거부'
전국 의대생 '파업' 동참...전면 '수업 거부'
  • 홍완기 기자 wangi0602@doctorsnews.co.kr
  • 승인 2020.08.03 14:31
  • 댓글 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승현 회장 "비상사태 선포…7일(대전협)~14일(의협 총파업) 동참"
수업·실습 거부 투쟁 참여...단체행동 불이익 주는 의과대학 명단 공개
ⓒ의협신문
ⓒ의협신문

전국 의대생들이 '의대 정원 확대' 등 정책에 반발, '수업 및 실습 거부'를 통한 전면 파업을 진행키로 최종 확정했다.

조승현 대한의과대학·의학전문대학원학생협회장은 3일 SNS를 통해 "의대협 집행부는 심사숙고 끝에 의대협 비상사태를 선포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대한전공의협의회가 7일 응급실, 수술실 등 필수유지업무를 포함한 전면 파업 돌입을 선언한 데 이어, 전국 의대생들도 '수업·실습 거부'라는 단체행동을 통해 화력을 모으고 있는 모양새다.

기간은 대한전공의협의회 파업일인 8월 7일 금요일부터 대한의사협회 파업일인 8월 14일 돌아오는 금요일까지. 40개 전 단위 수업 및 실습 거부를 진행한다.

조승현 회장은 "지난 토요일 최종적으로 대한전공의협의회가 주관한 전공의 파업이 확정됐다. 이에 의대협에서도 수업 거부와 실습 거부를 통해 화력을 더하겠다고 목소리를 냈다. 그렇게 전면 파업이 결정됐다"며 "회원분들께서 움직인다는 목소리에 힘을 받아 움직였다"고 설명했다.

수업 거부나 실습 거부 등을 빌미로 불이익을 주는 의과대학의 단위 명을 공개하겠다고도 경고했다.

조승현 회장은 "공문과 보도자료로, 수업 거부와 실습 거부를 빌미로 학생에게 학칙 등 교내 내규에 명시된 방식 이상으로 유무형의 압력 및 불이익을 주는 의과대학은 회원 조사를 통해 그 단위 명을 공고하겠다"고 전했다.

이어 "우리 협회가 부싯돌이 되어 여러 협회에 불을 붙일 수 있는 상황이 됐다. 고생하시는 전공의와 의사 선생님들과 함께 목소리를 내어 움직여야 한다"며 "회원분들께서 동참하실 수 있도록 협회가 할 일을 다 하겠다. 대전협과 함께 로드맵을 짜고 협업하겠다"며 참여를 독려했다.

마지막으로 "이제는 움직여야 할 때다. 회원 여러분께서도 양옆 동기와 선후배들의 손을 잡고 나서주시길 부탁드린다"고 호소했다.

한편, 조승현 의대협회장은 폭우가 쏟아진 1일 △광화문 광장 △청와대 앞 △헌법재판소 앞 △국회의사당 △더불어민주당 당사 앞 등에서 1인 시위를 진행했다. 청와대 및 주요 거리에서의 행진 시위도 함께했다.

당시 조승현 회장은 "정부가 의대 정원 증가 및 공공 의대 신설 등 납득할 수 없는 의료정책들을 철회하지 않는다면 학생들 차원에서 집단행동을 강행하겠다"며 "의대생 및 의료인들이 불합리한 정책으로 인해 피해 보지 않도록 투쟁하고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선언한 바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5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경악 2020-08-07 15:17:48
집회현장 꼭 가보시길.
이들에겐 코로나방역 따윈 존재하지 않는다.
따닥따닥 붙어서 ~
국민 한사람 한사람은 일정 취소하고 방콕하는데
의사가 되겠다는 사람들이 이 시국에 단체 집회를?
이들의 집회 명분이 와닿지 않는다
밥그릇 빼앗길까봐 집회하는것으로 밖에 보이지 않는다.

전공의의료사고생명윤리책임 2020-08-07 13:29:58
전공의 수당이 필요이상 작을수있다. 하지만 히포크라테스 선서에 따라 사람으로써 생명윤리 와 생명을 지키려 많은노력을 기하고 있다. 하지만, 지방권역 상급종합병원은 더더욱 권리를 보장받지못하거나, 교수가 책임전가하는 아급성기에 뇌혈관 질환 심혈관질환 생명의 초분을 다투는시기에도 교수는 현장에 없다. 그렇게 단시간에 삽시간에 환자에 생명은 잘못된길로 돌아서고 그판단은 오로지 현장에는 전공의가 하게되는데 과실치사 책임은누가지는가? 그병원이 책임지나? 죽은사람이 다시돌아오나? 의료사고 의료과실치사 어디에 있는가? 수당 따지기전에 전공의 권리 우선보장해주면 책임질수없는 의사지시는 함부로전공의가 양심이있다면절대하지말아야한다. 그건 사람을 늘리는 정부정책안에서하든 그걸반대하고 지금있는인원에서하든 환자를함부로죽이지마라

문재인정권더불어민주당 176석 만들어준 투표자들반성하라 2020-08-07 13:29:23
문재인정권이 박근혜정부 에서 넘어갈 시기에 투표를 한 서울권역 이하 지방권역 투표자들이 반성하고 책임감을 가져라. 특히 의료계에 근무하는 사람들은 더더군다나 이런 행태로 파생될것을 당연히 알고 대처를 해야하는데 벌써 투표는 다했고 3년 넘어가는 정권속에 갑자기 밥그릇 건드니까 파업한다? 정부상대로 이길려면 투표부터 하지말았어야지. 20.4.15 선거때도 국회의원의석수가 176석을 차지하게되는 더불어민주당에 표심을 실어준게 본인들이지않는가? 그럼 누가 대응해서 견제하고 권리를 주장하게 해주지? 그것이 자유한국당이 아니더라도 견제할수있는 힘을가진 단체로써 싸울 준비를 하고있는 팀에다가도 표심을 줘야 이게 좋든싫든 균형을 가지고 함부로 하지못하게 되는거인걸 사회에서 배우고 느끼지 못하는가? 다 뿌린대로 거두는거지

궁민 2020-08-03 17:41:51
국민 10만명당 의대정원은 우리나라가 OECD 평균보다 높다. 의사는 이미 과잉상태에 접어들고 있다.
의대정원은 단계적으로 감축해가야한다.

조진호 2020-08-03 17:07:06
의대생들이 제일 위협적일거같다 부모님들과 친인척들 투표 잘하시라고 알려드려라 파업확실히 하고!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