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전공의들, 7일 응급실 포함 '전면 파업' 의결
전국 전공의들, 7일 응급실 포함 '전면 파업' 의결
  • 홍완기 기자 wangi0602@doctorsnews.co.kr
  • 승인 2020.08.03 09:03
  • 댓글 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협, 응급실·수술실 등 필수유지업무 포함 24시간 '전면 파업' 선언
대한의사협회 14일 총파업에도 참여…"전국 전공의 비상사태 선포"
ⓒ의협신문
ⓒ의협신문

전국 수련병원 전공의들이 의대 정원 확대 등 정부 강행 정책에 반발, 오는 7일 오전 7시부터 8일 오전 7시까지 24시간 파업에 의결했다. 응급실, 중환자실, 수술실, 분만실, 투석실 등 필수유지업무 진료과 전공의를 모두 포함한 전면적 파업이다.

14일 진행될 예정인 대한의사협회 주도 '전국 의사 총파업'에도 동참하기로 했다.

대한전공의협의회는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전국 수련병원 전공의 비상사태를 선포한다. 전국 수련병원 전공의는 업무를 중단하고 지침에 따라 단체행동에 참여해주시기 바란다"며 이같이 밝혔다.

대전협은 1일 저녁 '대한전공의협의회 비상대책위원회 주재 전국 대표자 회의'를 개최했다. 1개 단위 병원 기권을 제외한 회의에 참석한 전국의 모든 수련병원이 8월 7일 총파업에 의결했다.

대전협은 "대한전공의협의회와 대한의사협회는 각 병원에 단체행동 협조 공문을 발송할 예정"이라며 "단체행동의 세부 지침도 마련해 공유할 것"이라고 전했다.

박지현 대전협회장은 "대한병원협회와 정부는 우리의 외침을 외면하고 있다. 수련과 교육의 질은 생각도 하지 않고 의사 수가 늘어나면 문제가 다 해결될 것이라고 이야기한다"며 "의료계에서 발생하는 고질적 문제의 원인을 안다면 근본적으로 그 문제를 해결해야 할 것이고, 원인을 모르면 그것을 찾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멈춰버린 의료에, 심폐소생술을 하는 것이 지금 우리의 단체행동"이라면서 "우리 모두 하나 되길 소망하며, 성공적인 단체행동을 준비하겠다"고 각오를 전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9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전공의의료사고생명윤리책임 2020-08-07 14:21:09
전공의 수당이 필요이상 작을수있다. 하지만 히포크라테스 선서에 따라 사람으로써 생명윤리 와 생명을 지키려 많은노력을 기하고 있다. 하지만, 지방권역 상급종합병원은 더더욱 권리를 보장받지못하거나, 교수가 책임전가하는 아급성기에 뇌혈관 질환 심혈관질환 생명의 초분을 다투는시기에도 교수는 현장에 없다. 그렇게 단시간에 삽시간에 환자에 생명은 잘못된길로 돌아서고 그판단은 오로지 현장에는 전공의가 하게되는데 과실치사 책임은누가지는가? 그병원이 책임지나? 죽은사람이 다시돌아오나? 의료사고 의료과실치사 어디에 있는가? 수당 따지기전에 전공의 권리 우선보장해주면 책임질수없는 의사지시는 함부로전공의가 양심이있다면절대하지말아야한다. 그건 사람을 늘리는 정부정책안에서하든 그걸반대하고 지금있는인원에서하든 환자를함부로죽이지마라

문재인정권더불어민주당 176석 만들어준 투표자들반성하라 2020-08-07 14:20:35
문재인정권이 박근혜정부 에서 넘어갈 시기에 투표를 한 서울권역 이하 지방권역 투표자들이 반성하고 책임감을 가져라. 특히 의료계에 근무하는 사람들은 더더군다나 이런 행태로 파생될것을 당연히 알고 대처를 해야하는데 벌써 투표는 다했고 3년 넘어가는 정권속에 갑자기 밥그릇 건드니까 파업한다? 정부상대로 이길려면 투표부터 하지말았어야지. 20.4.15 선거때도 국회의원의석수가 176석을 차지하게되는 더불어민주당에 표심을 실어준게 본인들이지않는가? 그럼 누가 대응해서 견제하고 권리를 주장하게 해주지? 그것이 자유한국당이 아니더라도 견제할수있는 힘을가진 단체로써 싸울 준비를 하고있는 팀에다가도 표심을 줘야 이게 좋든싫든 균형을 가지고 함부로 하지못하게 되는거인걸 사회에서 배우고 느끼지 못하는가? 다 뿌린대로 거두는거지

의쟁투 2020-08-05 08:25:21
전면적 전체 의사 파업해도 국공립이나 일부 병원-의원은 계속 합니다. 국민들이 의사가 없어서 무서워 못 살겠다, 정부는 뭐하냐고 난리가 날 정도의 임팩트가 있어야 파업은 성공합니다. 2000년 패배의 교훈을 생각하십시오. 의협은 파업투쟁 중 체포되거나 부당한 대우를 받는 회원을 위한 법적지원책을 준비하고, 기금을 모금하십시오.

변호사 2020-08-03 16:12:17
의사가 이대로 가다간 변호사의 길을 갈수 있어요 하지만 의사는 무기가 있으니 잘 판단하고 실천해서 싸워보길... 방심하지 말고 상대에 맞서서 파업 학실히 하길

강민우 2020-08-03 16:09:01
무조건 저지르는 정부의 먹잇감을 의료계로 선택했군요 맞서 싸우려면 부동산 정책하는걸 보고 참고 하세요 분명 파업시 대처를 몇가지 준비하고 있다 예측하고 강경하게 대처하세요 약속 안지키는 정부인걸 예상하고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