젬백스 알츠하이머 치료제 "임상 2상, 치료효과 확인"
젬백스 알츠하이머 치료제 "임상 2상, 치료효과 확인"
  • 이승우 기자 potato73@doctorsnews.co.kr
  • 승인 2020.07.22 1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치료제 개발 탄력..."중증장애점수 개선 효과 우월...안전성 '이상 무'"
ⓒ의협신문
ⓒ의협신문

젬백스앤카엘(이하 젬백스)가 개발 중인 알츠하이머병 치료제 후보 물질 'GV1001'의 국내임상 2상에서 "유의미한 치료 효과를 확인했다"고 21일 밝혔다.

젬백스는 관련 공시에서 "지난 4월 중순 연구를 의뢰한 병원 측으로부터 GV1001 2상 임상시험 보고서를 받았다"며 "GV1001 투약군과 대조군(위약)을 비교한 결과, GV1001를 투약한 지 12주, 24주가 경과하면서 투약군이 대조군에 비해 중증장애점수에서 통계적으로 우월한 치료 효과를 보였다"고 설명했다.

"GV1001이 알츠하이머 병의 증상 완화가 아닌 질병 진행을 억제할 수 있을 것으로 본다"며 "새로운 치료제로서 가능성을 보여준다"고 기대감을 나타냈다.

젬백스에 따르면 이번 2상 임상시험에선 GV1001의 임상시험 후 이상 반응, 활력 징후 및 기타 관찰 등을 기반으로 안전성 평가도 이뤄졌다. 안전성 분석 결과, 임상시험 대상자 중 사망 사례는 없었고, 3명에서 이상 반응이 보고됐으나 시험 약물과는 무관한 것으로 판단됐다.

지난 4월 17일 서울에서 열린 '제1차 젬백스 알츠하이머병 치료제 개발 자문위원회'에서 세계 석학들은 알츠하이머병 치료제 'GV1001'의 성공을 긍정적으로 전망한 바 있다.

젬백스 측은 "국내 2상 임상시험 결과를 바탕으로 조속한 시일 내에 3상 임상시험을 진행할 계획이며, 사전 허가된 해외 임상시험과 적응 대상 확대를 위해 경증 알츠하이머병 환자들을 대상으로도 GV1001 임상시험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이번 임상시험의 세부 내용을 담은 논문을 국제 학술지에 제출했으며, 연내 출간될 전망"이라고 전했다.  

한편 젬백스는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지난 2016년 12월 중증 알츠하이머병 환자를 대상으로 하는 GV1001의 국내 2상 임상시험을 승인 받아, 2017년 9월부터 2019년 9월까지 임상시험을 진행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