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영강변에서
수영강변에서
  • 조광현 명예교수(인제대 명예교수·온천 사랑의요양병원장) admin@doctorsnews.co.kr
  • 승인 2020.07.17 17: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영강변에서

진눈깨비 흩날리는
인적 드문 벤치 위에
버려진 신발 한 짝
비에 젖고 있네


그 잔해 위에
이름 모를 새 한 마리
너는 어디서 왔는가
신발의 주인처럼
작은 새는 잠깐 머물다 가고


무릎까지 물에 잠긴 채
떨어진 갓끝, 도포 자락 흩날리며
우우! 흔들리는
나는 갈대


쉼 없이 달려오는 강물을
하염없이 바라보다가
돌아서서 이제는
아득히 멀어지는 강물을 바라보네


눈이라도 펑펑 내리면 좋으련만…
무슨 말 못할 사연인가
하늘은
무채색 물감만 줄줄 흘리고 있네

조광현
조광현

 

 

 

 

 

 

 

 

▶ 인제대 명예교수(흉부외과)/온천 사랑의요양병원장/<미네르바>(2006) 등단/시집 <때론 너무 낯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