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화약품, AI 헬스케어 솔루션 기업 뷰노에 지분 투자
동화약품, AI 헬스케어 솔루션 기업 뷰노에 지분 투자
  • 이영재 기자 garden@kma.org
  • 승인 2020.07.14 15: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지털 헬스케어 부문 사업 다각화 파트너십 강화…30억 규모

동화약품은 13일 인공지능(AI) 헬스케어 솔루션 기업 뷰노에 30억원의 지분 투자를 단행했다고 밝혔다.

뷰노는 의료 AI 기반 진단 보조 및 발병 예측 소프트웨어 개발 기업이다. 의료영상 분야에서 국내 최초의 AI 의료기기를 허가 받은 이후 병리·생체신호·의료음성 등 의료현장에서 폭넓게 활용될 수 있는 인공지능 솔루션을 개발·출시했다.

최근 AI를 활용한 대장암 임상 병리 연구결과를 미국암학회(AACR 2020)에 발표하고 국내 첫 생체신호 기반 AI 의료기기에 대한 임상시험을 승인 받았다. 국내 인허가를 마친 AI 의료기기 5종에 대해 유럽 CE 인증 획득과 함께 소니 자회사 M3와 판권 계약을 체결하는 등 해외사업 진출에서도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동화약품은 지난 3년간 최신 헬스케어 트렌드에 입각한 사업 다각화에 목표를 두고 다양한 바이오 벤처기업에 활발한 투자 활동을 벌여왔다. 뷰노 외에도 에스테틱 바이오기업 제테마, 모바일 헬스케어기업 필로시스, 헬스케어 스타트업 비비비, 의료기기 제조업체 리브스메드, 크라우드펀딩 플랫폼 크라우디, 엑셀러레이터 크립톤 등 다양한 헬스케어 벤처 기업에 투자를 이어오고 있다.

박기환 동화약품 사장은 "AI 헬스케어 솔루션 업체 중 최근 주목받고 있는 뷰노에 투자하게 돼 기대감이 크다"며, "동화약품은 헬스케어 분야를 선도하는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다양한 비즈니스 파트너십을 지속적으로 만들어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현준 뷰노 대표는 "대한민국 제1호 제약기업인 동화약품과 국내 1호 인공지능 의료기기를 개발한 뷰노의 만남은 상징적인 의미가 크다"며, "전통 제약기업의 강자인 동화약품과 신흥 헬스케어 트렌드를 주도하는 뷰노가 시너지를 발휘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