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화약품, '국민이 선택한 좋은 광고상' 2관왕
동화약품, '국민이 선택한 좋은 광고상' 2관왕
  • 이영재 기자 garden@kma.org
  • 승인 2020.05.29 1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활명수' TV부문 '대상'·'후시딘' 인쇄부문 '좋은광고상' 수상

동화약품은 활명수의 "오늘도 잘 소화하세요" 캠페인이 지난 28일 여의도 FKI 타워 컨퍼런스센터에서 진행된 제28회 '국민이 선택한 좋은 광고상' 시상식에서 TV부문 '대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오늘도 잘 소화하세요" 캠페인은 활명수와 밀접한 관련이 있는 '식사'를 소재로 한국인의 정서가 담긴 안부인사를 통해 상대방에 대한 걱정·안부·응원·사랑 등 여러 감정들을 담아낸 대국민 응원 캠페인이다.

이번 수상의 영예를 안은 '엄마 편'과 '딸 편'은 어린 딸이 성장하며 취업·결혼·육아 등을 겪는 과정에서 격려와 사랑을 전하는 엄마의 마음과 엄마를 향한 딸의 고마움·미안함 등의 다양한 감정을 담아냈다.

동화약품 활명수의
동화약품 활명수의 "오늘도 잘 소화하세요" 캠페인이 제28회 '국민이 선택한 좋은 광고상' 시상식에서 TV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사진은 "오늘도 잘 소화하세요" 캠페인 '엄마 편'.

여정성 심사위원장은 "동화약품의 캠페인은 한국인에게 가장 중요한 음식이자 특별한 의미를 가지고 있는 '밥'을 통해 서로를 아끼고 응원하는 모녀간의 정겹고 따뜻한 마음을 전해 대중의 높은 공감을 얻었다"고 평가했다.

김대현 동화약품 상무(OTC총괄사업부)는 "123년 국민 곁을 지켜온 활명수가 이 시대를 살아가는 국민을 위로하고 응원한다는 메시지를 전하고자 했다"며, "앞으로도 활명수는 국민 브랜드로서 시대와 소통하며 공감을 바탕으로 어려운 시기를 함께 극복하는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동화약품은 이번 시상식에서 상처치료제 부채표 후시딘의 '아이를 위한 엄마의 마음' 시리즈 광고로 인쇄부문 '좋은 광고상'도 수상해 2관왕을 차지했다.

국내 최고 권위의 '국민이 선택한 좋은 광고상'은 한국광고주협회가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가 후원하며 광고의 창의성과 질적 수준을 높여 광고문화 발전에 기여한 작품을 선정해 시상한다. 전문가는 물론 국민 심사단과 소비자 관련 학회·단체가 심사에 참여해 전문성과 공정성을 인정받고 있다.

우리나라 최초의 브랜드이자 최장수 브랜드인 활명수(살릴 活, 생명 命, 물 水)는 1897년부터 이름 뜻대로 민중의 '생명을 살리는 물' 역할을 해왔으며 이런 활명수의 가치와 철학을 잇고자 2013년부터 매년 활명수 기념판 판매 수익금 전액을 기부해 물 부족 국가 어린이들을 돕는 '생명을 살리는 물' 사회공헌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