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태원 클럽 여파, 붐비는 워크스루 선별진료소
이태원 클럽 여파, 붐비는 워크스루 선별진료소
  • 송성철 기자 medicalnews@hanmail.net
  • 승인 2020.05.11 16:00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 관악구에서만 이태원 클럽을 방문한  확진자가 3명이 발생했다. H+양지병원 워크스루 선별진료소에는 지난 9일 토요일 오전에만 50여명의 시민이 내원, 진료와 검사를 받았다. [사진=H+양지병원]
서울시 관악구에서만 이태원 클럽을 방문한 확진자가 3명이 발생했다. H+양지병원 워크스루 선별진료소에는 지난 9일 토요일 오전에만 50여명의 시민이 내원, 진료와 검사를 받았다. [사진=H+양지병원]

이태원 클럽을 중심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잇따라 발생하자 선별진료소를 찾아 검체 검사를 받기 위한 시민의 발걸음이 줄을 잇고 있다. 

코로나19 선별진료를 받기 위한 발걸음이 이어지고 있다. [사진=H+양지병원]
코로나19 선별진료를 받기 위한 발걸음이 이어지고 있다. [사진=H+양지병원]
에이치 플러스 양지병원 의료진이 코로나19 워크스루 검체 검사를 하고 있다. [사진=H+양지병원]
에이치 플러스 양지병원 의료진이 코로나19 워크스루 검체 검사를 하고 있다. [사진=H+양지병원]
[사진=H+양지병원]
[사진=H+양지병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