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젠의료재단 '메디컬 헬스케어 대상' 수상
씨젠의료재단 '메디컬 헬스케어 대상' 수상
  • 이영재 기자 garden@kma.org
  • 승인 2020.04.09 1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질병검사 전문의료기관' 부문…코로나19 긴급대응TF 운영
분자진단 자동화·원데이시스템 등 질병검사 선진화 선도

질병검사 전문의료기관 씨젠의료재단이 4월 9일 열린 '2020 메디컬 헬스케어 대상' 시상식에서 '질병검사 전문의료기관'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올해로 2회 째를 맞는 이 상은 국민 건강 증진과 보건산업 발전에 기여가 큰 의료기관·기업·단체를 선정해 시상한다.

씨젠의료재단은 부단한 경영혁신과 서비스 개선 활동을 통해 완벽한 검사 품질을 지향하고 있다. 검사실 자동화 체계(TLA·Total Laboratory Automation)를 갖춘 스마트랩을 운영하고 있고, 동시다중 분자진단 검사가 가능한 분자진단 자동화 시스템을 통해 국내 최초로 하루 만에 검사결과를 보고하는 'ONE DAY 검사시스템'을 구축해 의료 현장의 신속한 진료를 지원하고 있다. 

질병검사 전문의료기관 씨젠의료재단이 4월 9일 열린 '2020 메디컬 헬스케어 대상' 시상식에서 '질병검사 전문의료기관'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질병검사 전문의료기관 씨젠의료재단이 4월 9일 열린 '2020 메디컬 헬스케어 대상' 시상식에서 '질병검사 전문의료기관'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지난 2014년 서울 본원 수준의 검사 시스템과 인력을 갖춘 부산경남센터 개원을 필두로 금년 1월에는 대구경북센터를 개원했으며, 올해 하반기에는 광주호남검사센터도 개원할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지난해9월 카자흐스탄 알마티 지역에 세운 검사센터 'Seegene Korean Clinical Laboratories'(이하 SKL)가 본격적인 진단검사 서비스를 시작함으로써 질병검사 분야에서 'K-메디칼' 해외 진출의 선봉에 나섰다. SKL은 카자흐스탄 정부로부터 국가검사기관 지위를 부여받아 지난 3월 26일부터 보건 당국과 함께 카자흐스탄 알마티시의 코로나19 진단검사를 수행하고 있다.

씨젠의료재단은 코로나19의 세계적인 팬데믹에 맞서 국내에서도 코로나19 발생 초기부터 긴급대응 태스크포스를 구성하고 24시간 대응체제를 구축해 신속한 진단결과를 제공하고 있다. 과거 지카 바이러스·메르스(MERS·중동호흡기증후군) 감염병 발생 때도 진단검사를 수행했으며, 그 경험을 바탕으로 매뉴얼을 정비하고 대응태세를 갖춰 감염병 확산 방지를 위해 기민하게 대응하고 있다.

천종기 씨젠의료재단 이사장은 "의료 본연의 목적을 달성하고자 추진한 재단의 크고 작은 활동들이 좋은 평가를 받게 돼 기쁘다"며, "많은 의료인들이 코로나19와의 전쟁에서 고군분투하고 있는 가운데 재단 임직원 역시 하루 빨리 펜데믹을 종식시킬 수 있도록 진단검사 현장에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