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노믹트리-대웅제약, 얼리텍 대장암검사 공동 마케팅
지노믹트리-대웅제약, 얼리텍 대장암검사 공동 마케팅
  • 이영재 기자 garden@kma.org
  • 승인 2020.03.24 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술력-선도적 마케팅 플랫폼 시너지 효과 기대
대장암 체외 분자진단검사 얼리텍 시장 확대 전망

지노믹트리와 대웅제약이 분변 바이오마커(신데칸-2) 기반 대장암 체외 분자진단 검사 '얼리텍 대장암검사'에 대한 마케팅 및 판매 협력 협약을 23일 체결하고 4월부터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간다.

이번 협약을 통해 지노믹트리는 얼리텍 대장암검사의 영업 활동에서 그 동안 쌓아왔던 전문성을 바탕으로 검진센터와 준종합병원 마케팅에 집중하고, 대웅제약은 탄탄한 국내 병의원 영업 역량과 선진화된 마케팅 기법·플랫폼을 기반으로 병의원 영업 및 마케팅을 담당키로 했다.

얼리텍 대장암검사는 분변 DNA에서 메틸화된 신데칸-2를 측정해 대장암을 진단하는 고성능 바이오마커 기반 비침습적 대장암 체외 분자진단 검사로, 대장암을 90.2%의 민감도와 특이도로 진단할 수 있다. 지난 해 4월 출시 이래 현재까지 세브란스체크업센터 및 전국 병의원 약 1000여 곳에서 검사 서비스가 진행되고 있으며, 양사 간 협약으로 얼리텍 대장암검사는 대웅제약 3만곳 이상의 병의원 네크워크를 통해 빠른 속도로 확대될 전망이다.

지노믹트리와 대웅제약이 분변 바이오마커(신데칸-2) 기반 대장암 체외 분자진단 검사 '얼리텍 대장암검사'에 대한 마케팅 및 판매 협력 협약을 23일 체결하고 4월부터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간다. 지난해 7월 '대장암 검사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주제로 열린 '얼리텍 대장암검사' 출시 심포지엄.
지노믹트리와 대웅제약이 분변 바이오마커(신데칸-2) 기반 대장암 체외 분자진단 검사 '얼리텍 대장암검사'에 대한 마케팅 및 판매 협력 협약을 23일 체결하고 4월부터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간다. 지난해 7월 '대장암 검사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주제로 열린 '얼리텍 대장암검사' 출시 심포지엄.

안성환 지노믹트리 대표는 "병의원에서 공고한 영업·마케팅 인프라를 갖추고 특히 소화기내과 영역에 강점이 있는 대웅제약과 얼리텍 대장암검사의 공동 프로모션 협약을 맺게 돼 기쁘다"며, "이번 협약은 다시 한번 얼리텍 대장암검사를 통한 대장암 조기진단 활성화로 국민건강에 이바지할 수 있는 계기가 되고, 양사 모두에게 새로운 영역에 도약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전승호 대웅제약 대표는 "대장암 진단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연 얼리텍 대장암검사의 병의원 영업과 마케팅을 담당하게 돼 의미가 크다"며, "이번 협약으로 양사의 강점이 접목돼 시너지 효과가 창출되기를 기대하며, 대웅제약의 차별화된 4단계 마케팅 전략을 기반으로 더 많은 의료기관에 얼리텍 서비스가 확대돼 대장암 조기검진 환경을 조성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지노믹트리는 바이오마커 기반 암 조기진단 전문기업으로 얼리텍 대장암검사를 통해 진단 기술력을 인정받고 암 진단 분야를 선도하고 있다. 현재 폐암 체외진단 제품에 대한 식품의약품안전처 허가절차를 진행중이며, 방광암 조기진단 제품은 임상시험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