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현영 전 의협 대변인, 더불어시민당 비례대표 도전
신현영 전 의협 대변인, 더불어시민당 비례대표 도전
  • 고신정 기자 ksj8855@doctorsnews.co.kr
  • 승인 2020.03.23 17: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시민당, 비례후보자 34인 명단 공개...24일 최고위서 순번 결정
4.15 총선 비례 도전자 5명으로 늘어...(한)방상혁 (국)사공정규는 확정
신현영 전 대한의사협회 홍보이사 겸 대변인 ⓒ의협신문
신현영 전 대한의사협회 홍보이사 겸 대변인 ⓒ의협신문

신현영 전 대한의사협회 홍보이사겸 대변인(명지병원 가정의학과 교수)이 더불어민주당의 비례정당인 더불어시민당 비례대표 후보에 올랐다.

더불어시민당은 23일 총 34명의 비례대표 후보자 명단을 공개했다. 

34명의 후보자 가운데 여성 의사는 신현영 전 대변인이 유일하다. 신 대변인은 공공보건의료분야 대표로 비례추천을 받은 것으로 전해진다. 

더불어민주당 비례대표 공천을 받았던 이상이 복지국가소사이어티 공동대표(제주대 의학전문대학원 교수)도 더시민당 비례후보로 다시 이름을 올렸다. 이상이 대표는 더민주 비례공천에서 14번을 받은 바 있다.

더불어시민당은 24일 최고위원회를 열어 비례순번을 결정한 뒤, 비례대표 선출선거단의 찬반투표를 거쳐 비례후보자 명단을 최종 확정할 방침이다.

열린민주당 비례대표에는 서정성 아이안과원장(광주광역시 남구의사회장)이 도전장을 냈다.

열린민주당은 23명의 비례후보자 명단을 공고하고 22∼23일 양일간 비례경선 투표를 진행 중이다.

현재까지 4.15총선 비례공천을 확정지은 의사는 2명이다.

방상혁 대한의사협회 상근부회장이 미래한국당 비례대표 22번으로 공천됐고, 사공정규 동국의대 교수가 국민의당 비례대표 10번을 받았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