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색 摸索 2
모색 摸索 2
  • 주영만 원장(경기·광명 우리내과의원장) admin@doctorsnews.co.kr
  • 승인 2020.02.28 19: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색 摸索 2

호수 위로 뻗은 나뭇가지 끝에 내려앉은

고추잠자리 한 마리

물끄러미

호수를 들여다보네

물의 길을 따라

물의 안쪽으로

햇볕은 천천히 걸어 들어가네

가을 하늘의 고요는 천천히 걸어 들어가네

물의 속살처럼

영롱하게 바닥에 가라앉아 있는 

돌멩이들

어른어른 한번 또 한번 부드럽게 흔들리네

오후는 3시와 4시 사이로 들어가네

주영만
주영만

 

 

 

 

 

 

 

 

 

▶ 경기 광명 우리내과의원장/<문학사상> 신인상 등단/시집 <노랑나비, 베란다 창틀에 앉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