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치플러스양지병원, 방문객 면회 전면 제한
에이치플러스양지병원, 방문객 면회 전면 제한
  • 송성철 기자 medicalnews@hanmail.net
  • 승인 2020.01.29 16: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서남부권 종합병원 에이치플러스 양지병원 의료진들이 29일 내원 환자와 보호자를 대상으로 출입구에서 체온을 측정하고 있다. [사진=에이치플러스 양지병원] ⓒ의협신문
서울 서남부권 종합병원 에이치플러스 양지병원 의료진들이 29일 내원 환자와 보호자를 대상으로 출입구에서 체온을 측정하고 있다. [사진=에이치플러스 양지병원] ⓒ의협신문

에이치플러스 양지병원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입원병동 환자의 보호자를 제외한 모든 방문객의 면회를 전면 제한하고, 병원 출입문과 지하주차장 등에 대한 통제를 강화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