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공협 제34대 회장에 김형갑 후보 당선
대공협 제34대 회장에 김형갑 후보 당선
  • 홍완기 기자 wangi0602@doctorsnews.co.kr
  • 승인 2020.01.26 2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형갑-최세진 후보 단독 출마…투표 30.6%·찬성 95%
"회원 권익 위한 장기적·전략적 선택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
(왼쪽부터) 김형갑 대한공중보건의사협의회장 당선자, 최세진 대한공중보건의사협의회 부회장 당선자 ⓒ의협신문
(왼쪽부터) 김형갑 대한공중보건의사협의회장 당선자, 최세진 대한공중보건의사협의회 부회장 당선자 ⓒ의협신문

김형갑 공중보건의사가 제34대 대한공중보건의사협의회장에 당선됐다. 임기는 3월부터 1년이다.

김형갑-최세진 후보는 단독 출마해, 진행된 찬반 신임 투표에서 525표로 95%의 찬성률로 당선됐다. 전체 유권자 1787명 중 총 투표인원 547명(30.6%)이 참여했다.

대한공중보건의사협의회 선거관리위원회는 23일, 1월 20일부터 23일 동안 실시된 선거에서 김형갑-최세진 후보가 제34대 회장-부회장으로 당선됐다고 공식 발표했다.

김형갑 회장 당선자는 현재 전라남도 광양시 옥룡보건지소에서 2년차로 재직 중이다. 인제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했으며 지난 제33대 대공협에서 정책 및 법제이사, 대한의사협회 커뮤니티케어 TFT 위원으로 활동했다.

최세진 부회장 당선자는 서울의과대학을 졸업했으며 지난 제33대 대공협에서 중앙배치기관 대표 및 교정자문위원으로 활동한 바 있다. 현재 서울구치소에서 2년차로 재직 중이다.

김형갑 회장 당선자는 "작년과 비슷한 수준의 회원 분들이 투표에 참여해, 95%의 회원 분들께서 찬성표를 주셨다"며 "32대로부터 시작되어 33대에 이어 계속된 회무연속성을 확보할 수 있도록 만들어주신 회원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이어 "어떤 회무를 진행하든 회원의 권익이 지켜질 수 있도록 장기적이고 전략적인 선택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면서 "작년 한 해 동안 진행해온 다양한 회무 경험을 토대로, 보건, 경영과 관련된 심화된 지식·경험과 더불어 전문적인 행정능력을 통해 갈등과 문제를 성공적으로 해결해나가겠다. 이 과정에 보건의료와 정책에 관심이 많은 회원 분들이 많이 참여하실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조직개편을 이어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제33대 회장단은 "33대의 중앙운영이사와 지역대표위원분들 중에서 뛰어난 역량을 보여준 두 분이 합심했기에 기대가 크다"며 "회원들의 권익을 위한 좋은 아이디어를 많이 가지고 있고 이를 위한 실행 능력을 갖춘 분들이기에 앞으로의 회무를 잘 이끌 것이다. 2월 한 달 간 인수인계를 잘해서 34대 집행부에 힘을 실어드리겠다"고 밝혔다.

공약 사항으로 이야기됐던 신임 이사의 공개 채용 및 신규 특별위원회 구성은 1∼2월에 한 차례 진행된다. 이후, 신규 공중보건의사 회원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상반기 말에 한 번 더 진행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