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J 메디칼 "세계적 수준 IT 기술·의료진 시너지 기대"
J&J 메디칼 "세계적 수준 IT 기술·의료진 시너지 기대"
  • 이영재 기자 garden@kma.org
  • 승인 2020.01.09 0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존슨앤드존슨메디칼-고려대의료원 상호 협력 MOU 체결
정기 교류 활성화 환경 조성…의료기기 개발·스타트업 활성화 합심

한국존슨앤드존슨메디칼이 지난 7일 고려대학교의료원과 상호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의료기기 분야 발전에 협력키로 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두 기관은 의료기기 산업 진흥 및 발전에 기여하고, 협력과 정기적인 교류를 활성화하기 위한 환경 조성에 나서기로 했다. 특히 의료기기 산업 육성을 위한 임상시험 분야에서 공동 협력, 의료기기 개발과 개선 및 스타트업 활성화를 위한 병원-기업 간 협업, 교육센터를 통한 의료진 연수 교육 협업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유병재 한국존슨앤드존슨메디칼 대표는 "존슨앤드존슨은 한국에서 2017년부터 아이디어 공모전인 퀵파이어 챌린지 등을 통해 우수 의료기기 스타트업 발굴 및 지원을 하고 있다"며 "한국은 IT 강국임과 동시에 세계적 수준의 의료진이 큰 강점"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이번 기회를 통해 의료기기 기술 및 정보 교류 뿐만 아니라, 한국의 위상을 세계에 알리는 데 중추적인 역할을 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한국존슨앤드존슨메디칼이 지난 7일 고려대학교의료원과 상호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의료기기 분야 발전에 협력키로 했다. 김영훈 고려대의료원 의무부총장(왼쪽)과 유병재 한국존슨앤드존슨메디칼 대표이사(오른쪽).
한국존슨앤드존슨메디칼이 지난 7일 고려대학교의료원과 상호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의료기기 분야 발전에 협력키로 했다. 김영훈 고려대의료원 의무부총장(왼쪽)과 유병재 한국존슨앤드존슨메디칼 대표이사(오른쪽).

김영훈 의무부총장은 "고려대의료원은 두 개의 연구중심병원을 보유했고, 지난해 종합병원 최초로 국제 의료기기 임상시험 실시기관 인증을 획득하는 등 국내 어떤 의료기관 보다 탁월한 연구역량을 보유하고 있다"면서, "초일류 고대의료원을 향해 도약하는 고려대의료원이 국내 의료기기 산업을 활성화하고 인류 건강에 기여할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될 것"이라며 기대감을 표했다.

한국존슨앤드존슨메디칼은 존슨앤드존슨 의료기기 부문 한국 법인이며, 더 많은 환자를 돕고 생명을 구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혈관질환 치료기구, 수술용 봉합사, 인공관절, 여성질환 전문치료기구, 내시경 수술기구, 자동 봉합기 등 다양한 제품을 공급한다. 전세계 보건의료 분야에 임상 및 경제적 가치를 높이기 위해 혁신적인 신제품을 개발하고, 차별화된 마케팅 전략과 우수한 품질관리를 통해 고객 만족도를 높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