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나영 교수, 서울대학교 '학술연구교육상' 수상
김나영 교수, 서울대학교 '학술연구교육상' 수상
  • 이정환 기자 leejh91@doctorsnews.co.kr
  • 승인 2019.12.24 1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나영 서울의대 교수(분당서울대병원 소화기내과)가 지난 16일 2019학년도 서울대학교 '학술연구교육상(연구부문)'을 수상했다.

서울대학교는 활발한 연구 활동을 통해 탁월한 연구업적을 이룰 뿐 아니라, 학문발전에 기여하고 대학의 명예를 높인 교수를 포상하기 위해 학술연구교육상을 제정해 매년 시상하고 있다.

동시에 수상자들이 이룩한 연구업적, 경험 및 사례에 대한 공개 강연을 개최하고 있다.

김나영 교수는 그동안 헬리코박터 파일로리의 소화기질환에 대한 유발기전 및 헬리코박터 파일로리 제균에 의한 위암발생 억제기전에 대해 다각적인 연구를 진행해 왔다.

특히, 지난 16년간 헬리코박터 파일로리에 대한 깊이 있는 기초연구와 함께 헬리코박터 역학 및 제균율 변화, 항생제 내성률, 내성 기전에 기반한 맞춤요법 개발, 치료방법에 대한 전국 다기관연구 등 임상영역까지 폭넓은 연구를 수행해왔다.

2014년부터는 대장암과 기능성 소화기질환의 발생기전, 임상양상, 그리고 치료 등에 관한 남녀차이를 분석하는 '성차의학'을 연구, 세계적 수준의 연구결과들을 발표하면서 서울대학교와 내과학의 발전에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한편, 김나영 교수는 상금 2000만원을 전액 기부하기로 했다. 1000만원은 서울의대 동창회에 기부해 의대여학생의 장학금으로 활용, 1000만원은 서울의대 발전기금으로 기부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