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영태 전 현대약품 부회장, '팜프렌즈' 상임고문 취임
진영태 전 현대약품 부회장, '팜프렌즈' 상임고문 취임
  • 이영재 기자 garden@kma.org
  • 승인 2019.12.17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영태 팜프렌즈 상임고문
진영태 팜프렌즈 상임고문

진영태 전 현대약품 부회장(전 약업신문 사장)이 1일 팜프렌즈 상임고문으로 취임했다.

진 신임 상임고문은 대한약사회 약사공론 총무국장·편집국장을 거쳐 명인제약 전무이사·부사장을 역임했으며, 약업신문 사장(2009)·뉴스팜코리아 회장(2013)·현대약품 부회장(2014)을 맡는 등 언론계와 약업계에 주로 몸담았다.

팜프렌즈는 약사대상 학술마케팅 기업으로 온·오프라인 교육을 제공하고 있으며 일반의약품·건강기능식품·한방제제·약국화장품 등의 약국 마케팅을 진행하고 있다. 또 약사 1만명이 참여하고 있는 한국약사학술경영연구소를 운영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