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국약품, '문화예술후원 우수기관' 재인증
안국약품, '문화예술후원 우수기관' 재인증
  • 이영재 기자 garden@kma.org
  • 승인 2019.12.12 12: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 작가 컨설팅' 등 미술계 신진작가 발굴·육성 지원
갤러리AG 통해 지역 친화적 문화 공유 프로그램 마련

문화예술계 신진작가 발굴과 육성을 위해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는 안국약품이 9일 문화체육관광부로부터 '문화예술후원우수기관 인증'을 받았다.

문화예술후원우수기관 인증 사업은 지난 2014년 제정된 '문화예술후원활성화에 관한 법률'에 따라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주관하고 있으며, 2015년 시작돼 올해로 다섯 번째를 맞는다. 문화예술분야에 우수한 전문성을 갖추고 엄격한 심사과정을 통해 후원 성과를 일궈 낸 기업과 단체를 심사해 인증을 부여하고 있다.

문화예술계 신진작가 발굴과 육성을 위해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는 안국약품이 9일 문화체육관광부로부터 '문화예술후원우수기관' 인증을 받았다. 어진 안국약품 대표(오른쪽 첫번째)와 김정배 문화체육관광부 문화예술정책실장(가운데)이 '문화예술후원우수기관' 인증식에 함께 했다.
문화예술계 신진작가 발굴과 육성을 위해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는 안국약품이 9일 문화체육관광부로부터 '문화예술후원우수기관' 인증을 받았다. 어진 안국약품 대표(오른쪽 첫번째)와 김정배 문화체육관광부 문화예술정책실장(가운데)이 '문화예술후원우수기관' 인증식에 함께 했다.

안국약품은 2016년 처음으로 문화예술후원 우수기관에 선정됐으며, 3년 인증이 만료되는 올해 재인증을 받았다. 안국약품은 단기간에 쉽게 성과가 나오지 않는 미술계 여건에서도 꾸준한 신진작가 지원과 활동기반 제공에 전력을 기울이고 있다.  또 지역 주민이 문화를 공유할 수 있도록 전시회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하고 있다.

안국약품 관계자는 "안국문화재단과 안국약품갤러리AG는 전시사업에 국한하지 않고 신진작가 발굴 육성에 힘을 싣을 것"이라며 "신진작가와 미술계 인사(작가·기획자·평론가 등)의 독창적인 '1:1 작가 컨설팅' 프로젝트가 좋은 반향을 얻고 있으만큼 점차 확대 발전시킬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