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국약품, 'ISO37001' 사후심사 적합 판정
안국약품, 'ISO37001' 사후심사 적합 판정
  • 이영재 기자 garden@kma.org
  • 승인 2019.12.09 11: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후심사 재인증…CP 전문부서 권한·역할 확대
임직원 인증심사원 자격 취득 윤리경영 확립 도모

안국약품은 한국컴플라이언스인증원이 지난 11월초에 진행한 ISO37001(부패방지경영시스템) 사후관리심사에서 적합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번 적합 판정은 지난 2018년 첫 인증 심사를 받은 이후, 3년 주기로 인증 갱신을 위해 실시된 것으로서 엄격한 심사 평가를 통해 이뤄졌다.

안국약품은 한국컴플라이언스인증원이 지난 11월초에 진행한 ISO37001(부패방지경영시스템) 사후관리심사에서 적합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안국약품은 한국컴플라이언스인증원이 지난 11월초에 진행한 ISO37001(부패방지경영시스템) 사후관리심사에서 적합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안국약품은 ISO37001 인증 갱신을 위해 CP 전문부서의 권한 및 역할 확대, 임직원을 대상으로 한 CP규정 준수교육, 영업부 팀장 등 54명이 새로 ISO37001 내부심사원 및 인증심사원 자격을 취득하는 등 다방면적으로 윤리경영을 체계적으로 확립하는데 주력했다.

안국약품 관계자는 "이번 ISO37001 인증 재심사 적합을 계기로 기업의 지속 가능한 성장발전은 윤리경영에 기반을 둬야 한다는 기업의 가치를 다시한번 인식하는 좋은 기회"라며, "윤리경영을 선도하는 모범기업이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