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醫, 의사회 창립 104주년 기념식
서울시醫, 의사회 창립 104주년 기념식
  • 최승원 기자 choisw@kma.org
  • 승인 2019.12.02 12: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홍준 회장 "의사회 역량 업그레이드 위해 최선"
ⓒ서울시의사회 제공
ⓒ서울시의사회 제공

서울특별시의사회가 '창립 104주년 기념식'을 11월 29일 서울시의사회관에서 개최했다.

서울시의사회 제34대 집행부와 김교웅 대의원회 의장, 박상호·임순광 감사와 직원들은 이날 창립 104주년의 의미를 되새겼다. 서울특별시의사회는 1915년 한성의사회로 일제강점기에 창설됐다.

박홍준 서울시의사회장은 "서울시의사회 발전을 위해 열심히 활동한 임원분과 과거 선배님들이 남긴 의사회의 위상을 어떻게 계승할지 늘 고민했다"며 "104년의 업적을 기반으로 한층 업그레이드된 균형감과 책임감을 갖춘 의사회가 될 수 있도록 34대 집행부가 노력하겠다"고 약속했다.

김교웅 대의원회 의장은 "이번 기념식을 통해 과거를 돌아보고, 현재의 의료계를 바라보며 (의료계가) 국가에서 어떤 일을 하고, 어떤 대접을 받고 있는지 생각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의료계의 발전을 위해 지금처럼 집행부가 많은 역할을 해달라"고 응원했다.

ⓒ서울시의사회 제공
ⓒ서울시의사회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