콜마파마 '유기농경영'…인재 양성 기업 자리매김
콜마파마 '유기농경영'…인재 양성 기업 자리매김
  • 이영재 기자 garden@kma.org
  • 승인 2019.10.22 13: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용노동부 선정 '인적자원개발 우수기관 인증'
일하기 좋은 기업 인정 위해 전폭적 지원 다짐

한국콜마 제약 관계사인 콜마파마가 국내 중소기업을 대표하는 인재 양성기업으로 자리매김했다.

콜마파마는 고용노동부와 한국산업인력공단이 주최한 '2019년도 인적자원개발 우수기관 인증 수여식'에서 인증패와 인증서를 수상했다고 20일 밝혔다.

인적자원개발 우수기관 인증은 능력 중심으로 인재를 채용하고 관리하는 기업, 지속적인 교육훈련 기회를 제공하는 기업 등 인적자원개발이 우수한 기관에게 부여하는 인증이다. 2006년 도입된 이래로 올해까지 총 676개 기관 및 기업이 인증 받았다.

올해 인증 심사에는 총 80개 기관이 신청한 가운데 인적 자원관리와 개발 분야에 대한 서류 및 현장 심사를 통해 57개 기관(신규 인증 24개·재인증 33개 기업)이 인적자원개발 우수 기관으로 최종 선정됐다. 인증 기업은 정기 근로감독 3년 면제, 중소기업 지원사업 참여 우대, 인증기관 우수사례 홍보 등 다양한 혜택을 지원받는다.

콜마파마는 인사계획·HRD 인프라 구축·인적자원개발 투자 등 인적자원개발 현황에 대한 1차 서류심사와 2차 현장 실사를 우수한 성적으로 통과해 최종 인증 기업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특히 '직원들이 경쟁력을 갖추고 자생할 수 있도록 투자하는 것이 기업의 역할'이라는 한국콜마의 인재경영 철학인 '유기농경영'을 중심 교육 체계가 높게 평가받았다.

실제로 콜마파마는 핵심인재교육·리더십교육·소통워크숍 등 기업 핵심가치를 내재화하고 부서 간 소통을 활성화하는 다양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이와 함께 '2019년 청년친화강소기업'에도 선정됐다. '청년친화 강소기업'은 국내 강소기업 가운데 청년들의 선호 조건인 '임금, 일·생활균형, 고용안정'이 우수한 기업을 고용노동부가 직접 심사해 선정한다. 콜마파마는 3개 분야에서 모두 우수기업으로 평가됐다.

우경명 대표는 "창업주 윤동한 회장의 '기업은 사람이 머무는 곳'이라는 철학을 중심으로 활동한 결과"라며 "업무 안팎 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노력해준 임직원 덕분에 이번 인증을 수상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인증을 발판 삼아 콜마파마가 대한민국에서 가장 일하기 좋은 기업으로 인정받을 수 있도록 앞으로도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