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천강 전공의, 헌혈 100회 '대한적십자사 명예의 전당'
박천강 전공의, 헌혈 100회 '대한적십자사 명예의 전당'
  • 홍완기 기자 wangi0602@doctorsnews.co.kr
  • 승인 2019.10.17 09: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천강 전공의(대구가톨릭대병원 진단검사의학과 4년 차) ⓒ의협신문
박천강 전공의(대구가톨릭대병원 진단검사의학과 4년 차) ⓒ의협신문

박천강 전공의(대구가톨릭대병원 진단검사의학과 4년 차)가 헌혈 100회를 실시, 대한적십자사 명예의 전당에 등재됐다.

대한적십자사는 ▲30회 이상 헌혈 시, 은장 ▲50회 이상, 금장 ▲100회 이상 명예장 ▲200회 이상 명예대장 ▲300회 이상 최고명예대장이라는 '헌혈 유공장'을 수여하고 있다. 100회 이상 헌혈자부터는 명예의 전당에 등재하고 있다.

박천강 전공의는 고등학생 때 학교로 찾아오는 헌혈버스에서의 첫 헌혈을 계기로 의과대학 졸업 전까지 50회를 실천했다. 이후 전공의 수련 기간 동안 헌혈 100회 실천이라는 목표를 세워 만 29세인 지금까지 103회를 실시했다.

박천강 전공의는 "진단검사의학과에서 수련받으면서 헌혈량이 항상 부족하다는 것을 알게 되었다"며 "나부터 실천해 혈액 공급에 도움이 되자는 생각이 들었고, 앞으로도 건강한 몸을 유지해 꾸준히 헌혈을 실천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