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동제약, 보건용 마스크 안전성 공인 기관 정기 점검
일동제약, 보건용 마스크 안전성 공인 기관 정기 점검
  • 이영재 기자 garden@kma.org
  • 승인 2019.10.10 10: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의류시험연구원과 보건용마스크 분야 업무협약
표준화 기관 시험 통해 품질관리 신뢰성·차별성 강조

일동제약과 한국의류시험연구원(KATRI)은 8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보건용 마스크 제품에 대한 성능·품질 관리에 협력키로 했다.

한국의류시험연구원은 섬유·소재 등에 대한 국가표준 설정, 연구개발 사업 등에 참여하는 표준화 전문기관이다.

특히, 국가기술표준원으로부터 한국산업표준 제·개정과 관련한 표준안 작성, 제도 운영 등의 업무를 위탁 받아 수행하는 등 지정 분야에 대한 대표성과 전문성을 지니고 있다.

업무협약에 따라 일동제약은 '푸른숲 마스크'를 비롯 보건용 마스크 제품에 대해 정기적으로 품질 및 안전성 시험을 진행할 예정이다. 또 마스크 제품 패키지에 한국의류시험연구원 CI(Corporate Identity) 로고를 부착해 브랜드의 신뢰성 및 차별성을 부각시킬 계획이다.

일동제약과 한국의류시험연구원(KATRI)은 8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보건용 마스크 제품에 대한 성능·품질 관리에 협력키로 했다. 이날 업무협약식에서 윤웅섭 일동제약 사장(왼쪽)과 박형건 한국의류시험연구원장이 참석했다.
일동제약과 한국의류시험연구원(KATRI)은 8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보건용 마스크 제품에 대한 성능·품질 관리에 협력키로 했다. 이날 업무협약식에서 윤웅섭 일동제약 사장(왼쪽)과 박형건 한국의류시험연구원장이 참석했다.

이와 함께 관련 제품·기술 개발을 위한 아이디어 공유는 물론, 미세먼지 문제를개선에도 힘을 모으기로 했다.

일동제약은 지난 2016년 미세먼지 마스크 브랜드인 '푸른숲 마스크'를 출시한 이후 해마다 가파른 성장률을 기록하는 등 관련 사업을 확장해나가고 있다.

윤웅섭 일동제약 사장은 "오랜 기간 여러 분야에서 표준을 정립해온 공신력 있는 기관과 협력하게 돼 기쁘다"며, "협약을 계기로 사람들의 건강에 기여하는 다양한 활동에도 지속적으로 협력해나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형건 한국의류시험연구원장은 "이번 협약은 바이오 융합 분야 시험기관으로 도약을 추구하는 연구원의 입장에서 매우 의미 있는 일"이라며, "두 기관의 기술 교류, 신규 협력모델 개발 등을 통해 관련 시장에서 진취적 성과를 이끌어내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