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하석 이대의대 교수, 대한임상통증학회 이사장
배하석 이대의대 교수, 대한임상통증학회 이사장
  • 홍완기 기자 wangi0602@doctorsnews.co.kr
  • 승인 2019.09.23 15: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하석 이대의대 교수(이대목동병원 재활의학과) ⓒ의협신문
배하석 이대의대 교수(이대목동병원 재활의학과) ⓒ의협신문

배하석 이대의대 교수(이대목동병원 재활의학과)가 21일 서울아산병원 동관 6층 대강당에서 개최된 대한임상통증학회 2019 추계학술대회 및 정기총회에서 신임 이사장에 취임했다. 임기는 2019년 9월부터 2년.

대한임상통증학회는 퇴행성 관절염·염증성 관절염·근골격계손상·스포츠손상·노인만성통증 등 다양한 임상통증진료 분야에서 재활·약물·운동·시술 치료 등 연구 및 교육, 최신 지견을 나누는 국내 학술단체다.

배하석 교수는 지난 2018 추계학술대회에서 제16대 이사장에 선임된 바 있다. 2016년에는 2014 인천아시안게임 의무위원으로 활동한 노고를 인정받아 국무총리 표창을 받았다. 2019년에는 도핑방지 활동을 통한 공정한 스포츠 환경 조성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아 도핑방지 유공자로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표창을 받았다.

현재 대한스포츠과학·운동의학회 이사장, 대한스포츠의학회 부회장, 한국 도핑방지위원회 치료목적사용 면책위원회 부위원장 등을 맡아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