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덕철 KHIDI 원장 "보건산업 혁신성장 핵심 자리매김"
권덕철 KHIDI 원장 "보건산업 혁신성장 핵심 자리매김"
  • 이영재 기자 garden@kma.org
  • 승인 2019.09.20 13: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일 취임…"미래 성장 가능성·고용효과 큰 산업"
칸막이 허물기·적극적 협업·집단지성 활용 등 제안

권덕철 한국보건산업진흥원장이 20일 오전 취임, 공식업무에 들어갔다.

권 원장은 취임사를 통해 "보건산업을 혁신성장의 핵심산업으로 자리매김하도록 모든 노력을 기울이겠다"며 "미래 성장 가능성과 고용효과가 크고 국민 건강증진에도 기여하는 보건산업 발전을 위해 임직원 모두가 힘을 모아 더욱 정진하자"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권 원장은 보건산업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각 사업본부별로 주요 역할도 주문했다. 또 '칸막이 허물기'를 통한 '적극적 협업'과 '집단지성 활용' 등 조직문화 혁신을 제안하고, 국가자문그룹과 다른 부처에도 적극적인 제언과 소통을 통해 기관의 위상과 사업의 가치를 제고해 나가자고 당부했다.

권덕철 신임 한국보건산업진흥원장이 20일 취임식을 갖고 본격 업무에 들어갔다. 권 원장은 보건산업이 혁신성장의 핵심이 될 수 있도록 모든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권덕철 신임 한국보건산업진흥원장이 20일 취임식을 갖고 본격 업무에 들어갔다. 권 원장은 보건산업이 혁신성장의 핵심이 될 수 있도록 모든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권 원장은 취임식 후 각 부서를 돌며 임직원과 소통하는 모습을 보였다. 

권덕철 원장은 보건복지부 보건산업진흥과장·기획예산담당관·보건의료정책관·보건의료정책실장·기획조정실장을 거쳐 지난 5월까지 보건복지부 차관을 역임했다. 권 원장의 임기는 오는 2022년 9월 18일까지 3년간이다. 

한국보건산업진흥원(KHIDI)은 지난 1999년 설립된 이후 보건산업 육성·발전에 앞장서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