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광역시의사회, 2019 종합학술대회 개최
대구광역시의사회, 2019 종합학술대회 개최
  • 이정환 기자 leejh91@doctorsnews.co.kr
  • 승인 2019.09.03 12: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료실에서 자주 만나는 질환과 응급환자 처치법' 등 주제발표

대구광역시의사회는 9월 1일 호텔 인터불고 대구에서 1100여명의 회원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종합학술대회를 성황리에 개최했다.

매년 9월 첫째 주를 '학술의 날'로 정한 후 15번째를 맞이한 종합학술대회는 진료실에서 자주 만나는 질환, 그리고 노년의 영양 관리와 응급환자 처치법 등 평소 궁금했던 의학 상식을 중심으로 프로그램을 구성했다.

이날 행사는 오전 8시 30분 등록을 시작으로 세션1과 2를 먼저 한 후 세션3에서 김국현 학술이사의 사회로 이성구 회장인사, 의협 최대집 회장 격려사, 특강 순으로 진행됐다.

학술대회는 모두 5개의 세션에 A, B룸으로 나눠 문준성 영남의대 교수(내과)의 '당뇨병의 최신 진단 및 치료 지침'과 조윤정 대구다톨릭의대 교수(가정의학과)의 '노년의 영양관리와 운동' 강의를 시작으로 ▲심전도 ▲흔히 쓰는 약제에 의한 신손상 ▲항문질환 ▲호흡기 흡입제 사용법 ▲비알콜성 지방간 ▲골다공증의 치료 ▲탈모 치료 ▲우울증 ▲응급환자 처치법 등의 강의가 열렸다.

또 필수이수과목은 ▲의료감염관리와 성인 예방접종 ▲의료법과 노무관리 ▲의료관련 법령과 요양급여 ▲의료현장에 접하는 의료인에 대한 폭력과 대처 ▲현장에서 접하는 의료법과 의료분쟁을 주제로 다뤘다.

이성구 대구시의사회장은 "어려운 의료 환경 속에서도 지역 사회의 건강 지킴이로서 묵묵히 진료에 전념하고 있는 회원들의 노고에 감사하며, 오늘 이 자리가 평소 진료실에서 궁금했던 문제를 해결하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최대집 의협회장은 "2019 종합학술대회 개최를 진심으로 축하하고, 대구시의사회는 전체 의료계의 발전과 단합을 위해서도 최선을 다하고 있을뿐만 아니라 의료계 현안에 대처하는 의협의 회무에도 적극적인 관심과 지원을 보여주고 있어 감사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지난 7월 의료개혁투쟁위원회 및 총선기획단을 출범시킨 것으로 알고 있는데, 앞으로 적극적인 협조와 지지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