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활병원협회장 "한의사 채용 유감" 표명
재활병원협회장 "한의사 채용 유감" 표명
  • 송성철 기자 medicalnews@hanmail.net
  • 승인 2019.08.30 13: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봉식 대한재활병원협회장은 봉직 한의사 근무 논란과 관련, "부덕의 소치로 유감을 표한다. 비록 법적 문제는 없을지라도 봉직 중인 한의사를 8월 31일자로 퇴사조치했다"면서 "앞으로 의료계 발전을 위해 더욱 매진하겠다"고 밝혔다.

우 회장은 자신이 운영하는 요양병원에 봉직 한의사를 채용하고 있다는 이유로 요양병원계로부터 비판을 받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