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향대천안병원, '회진알림 SMS 서비스' 호평
순천향대천안병원, '회진알림 SMS 서비스' 호평
  • 이영재 기자 garden@kma.org
  • 승인 2019.08.28 1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입원환자 대상 회진 10∼30분 전 담당 교수 직접 전송
순천향대천안병원이 5월부터 입원환자를 대상으로 시행중인 '회진알림 SMS 서비스'에 환자들의 호응이 이어지고 있다. 이문수 병원장이 회진 중 환자와 대화를 나누고 있다.
순천향대천안병원이 5월부터 입원환자를 대상으로 시행중인 '회진알림 SMS 서비스'에 환자들의 호응이 이어지고 있다. 이문수 병원장이 회진 중 환자와 대화를 나누고 있다.

순천향대학교 부속 천안병원이 시행 중인 '회진알림 SMS 서비스'에 환자들의 호응이 이어지고 있다.

'회진알림 SMS 서비스'는 입원환자에게 회진시간을 휴대폰 SMS(단문 메시지)로 예고하는 서비스다. 회진실시 10∼30분 전 환자에게 담당교수가 직접 전송한다.

이문수 병원장은 "그동안 병동 게시판을 이용 회진시간을 안내하던 방식에서 한 걸음 더 나아간 환자중심 서비스"라며, "담당교수가 응급환자 진료·수술 등 긴급한 일정으로 회진이 어려운 경우까지 사전에 공지하고 있다"고 말했다.

지난 5월부터 시작된 '회진알림 SMS 서비스'는 중환자실·신생아중환자실·응급병동을 제외한 모든 입원환자를 대상으로 시행하고 있다.

입원환자 김 모(42세)씨는 "잠시 자리를 비워 회진을 놓치는 일도 예방할 수 있고, 궁금한 점을 미리 준비해 물어볼 수 있어서 매우 만족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