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협, 맘모톰 관련 보험사 소송 대응 TF 구성
병협, 맘모톰 관련 보험사 소송 대응 TF 구성
  • 이정환 기자 leejh91@doctorsnews.co.kr
  • 승인 2019.07.26 0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실손보험 진료비 분쟁 신고센터' 설치 운영…대처방안 모색

대한병원협회(회장 임영진)는 최근 맘모톰 관련 실손보험회사와의 소송 등 분쟁이 증가하고 있어 이에 대응하기 위한 TF 구성 및 신고센터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실손보험비 지급을 둘러싼 손해보험사와 의료기관 간의 분쟁이 급증함에 따라 '실손보험 진료비 분쟁 신고센터'를 운영키로 한 것.

병원계에 따르면 손해보험업계에서 통상적으로 진료현장에서 이뤄지는 건강보험 비급여 행위에 대해 가입자에게 보험금을 지급한 뒤 의료기관에게 구상권을 행사하거나 민사소송을 제기하는 경우가 늘고 있다.

이에 따라 병원들이 분쟁이나 송사에 휘말리는 사례가 증가하자 병협에서 '실손보험 진료비 분쟁 신고센터'를 설치 운영하게 됐다.

병협은 실손보험 진료비 분쟁과 관련된 현황파악을 통해 향후 대처방안을 모색할 방침이다.

이를 위해 '실손보험 진료비 분쟁 TF'를 구성·운영할 예정인데, TF는 송재찬 상근부회장을 팀장으로 분쟁지원반과 법률지원반, 언론홍보반, 법률자문단으로 구성된다.

실손보험 진료비와 관련해 보험사로부터 피소를 받은 병원은 보험정책국내 분쟁지원반(02-705-9251, 9258)으로 연락하면 상담 및 지원을 받을 수 있다.

문의 대상은 수술, 약제, 급여기준 및 허가사항을 초과해 발생한 실손보험 진료비 분쟁사례이며, 소송 사례별 대응방안 및 법률 대리인 선임 등에 대해 도움을 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