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본, 일본뇌염 경보발령...예방접종 등 권고
질본, 일본뇌염 경보발령...예방접종 등 권고
  • 고신정 기자 ksj8855@doctorsnews.co.kr
  • 승인 2019.07.22 1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뇌염 매개 '작은빨간집모기' 밀도 높아져...주의 당부

질병관리본부가 7월 22일을 기해 전국에 일본뇌염 경보를 발령했다.

질병관리본부는 "모기감시 결과 경남지역에서 일본뇌염 매개모기인 작은빨간집모기가 일 평균 1037마리, 전체 모기밀도의 71.2% 수준으로 채집됨에 따라 22일을 기해 일본뇌염경보를 발령한다"고 밝혔다.

일본뇌염 경보는 주 2회 채집된 모기의 1일 평균 개체수 중 작은빨간집모기가 500마리 이상이면서 전체 모기밀도의 50% 이상 일 때 등에 발령한다.

일본뇌염 바이러스를 가진 작은빨간집모기에 물린 경우 99% 이상이 무증상 또는 경증을 나타내나, 일부에서는 치명적인 급성뇌염으로 진행될 수 있고 이 중 20~30%는 사망에까지 이를 수 있어, 일단 모기에 물리지 않도록 하는 것이 중요하다.

또한 국가예방접종 사업 대상인 생후 12개월에서 만 12세 이하 어린이는 표준예방접종일정에 맞춰 접종을 완료해야 하며, 성인이라도 면역력이 없고 모기 노출에 따른 감염 위험이 높은 대상자는 일본뇌염 예방접종이 권장된다.

질병관리본부는 "일본뇌염 경보가 발령되면 주변에서 일본뇌염 바이러스에 노출될 가능성이 높기 때문에 일본뇌염의 예방을 위해 모기에 물리지 않도록 각별히 주의하고, 적기 예방접종을 시행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일본뇌염 매개모기인 작은빨간집모기
일본뇌염 매개모기인 작은빨간집모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