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약개발·임상시험 "오픈 이노베이션 장 마련"
신약개발·임상시험 "오픈 이노베이션 장 마련"
  • 이영재 기자 garden@kma.org
  • 승인 2019.05.30 12: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약바이오협회-국가임상시험지원재단 MOU 체결
정부·유관기관 잇따른 업무협약 통해 협력 모델 구축

한국제약바이오협회는 29일 협회 회관에서 국가임상시험지원재단과 국내 제약바이오산업 발전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협약 분야는 ▲신약개발을 위한 공동연구 및 기술교류 ▲신약개발 위한 빅데이터 공유·인공지능 인프라 구축 ▲제약산업·임상시험 분야 교육 협력 ▲기타 제약산업 발전을 위한 상호협력이 필요한 사항 등이다.

빅데이터와 인공지능 및 임상시험 전문인력 양성을 통해 신약개발을 가속화하겠다는 취지다.

한국제약바이오협회는 29일 협회 회관에서 국가임상시험지원재단과 국내 제약바이오산업 발전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원희목 제약바이오협회장(왼쪽)과 지동현 국가임상시험지원재단 이사장.
한국제약바이오협회는 29일 협회 회관에서 국가임상시험지원재단과 국내 제약바이오산업 발전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원희목 제약바이오협회장(왼쪽)과 지동현 국가임상시험지원재단 원장.

원희목 회장은 "임상이 전제되지 않으면 신약개발은 불가능하다"며 "협회의 인공지능(AI) 신약개발 지원센터를 적극 활용하고 빅데이터를 공유해 신약개발과 임상시험 발전을 위한 오픈 이노베이션 장을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지동현 국가임상시험지원재단 원장은 "신약개발과 임상시험에서 빅데이터의 미래 가치와 활용 가능성이 무한한 만큼 양 기관의 협력이 국내 임상시험 경쟁력 강화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며, "앞으로 협회와 함께 힘을 모아 국내 제약산업의 발전과 환자 중심의 임상시험 환경 조성을 위해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협회는 최근 오송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대구경북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한국화학연구원 등 정부 출연 연구기관 및 공공기관과 업무 협약을 잇달아 체결하며 산업계의 혁신과 경쟁력 강화를 위해 다양한 협력모델을 구축, 강화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