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타민컵 조선족 어린이 문화 축제' 1일 하얼빈서 개막
'홈타민컵 조선족 어린이 문화 축제' 1일 하얼빈서 개막
  • 이영재 기자 garden@kma.org
  • 승인 2019.05.20 11: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유나이티드제약 후원, 글짓기·동화구연·노래·피아노 경연
독립유공자 후손에게 감사장·격려금 전달…역대 수상자 공연 진행

한국유나이티드제약과 유나이티드문화재단이 후원하는 '홈타민컵 전국 조선족 어린이 방송 문화 축제'가 6월 1∼2일 중국 헤이룽장성 하얼빈시에서 열린다.

홈타민컵 축제는 중국 내 조선족 어린이들이 문예활동을 통해 우리말을 잊지 않게 하고 민족정신을 함양하는 행사다.

대회는 총 4가지 부문으로 한국어 글짓기·이야기(동화구연)·노래·피아노로 나뉘어 진행된다. 수상자들이 각종 대회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명문 학교에 진학하는 사례가 늘어나면서, 홈타민컵의 참가 열기는 계속해서 커지고 있다. 대회 준비를 위해 부모와 자녀가 함께 우리의 말과 글을 공부하며 한국인의 얼과 문화를 계승하는 본보기가 되고 있다.

한국유나이티드제약과 유나이티드문화재단이 후원하는 '홈타민컵 전국 조선족 어린이 방송 문화 축제'가 6월 1∼2일 중국 헤이룽장성 하얼빈시에서 열린다.
한국유나이티드제약과 유나이티드문화재단이 후원하는 '홈타민컵 전국 조선족 어린이 방송 문화 축제'가 6월 1∼2일 중국 헤이룽장성 하얼빈시에서 열린다. 사진은 지난 2017년 열린 제13회 홈타민컵 조선족어린이방송문화축제.

특히 올해는 15회를 맞아 각 부문 역대 수상자들을 초청해 축하 공연을 마련한다. 유나이티드문화재단이 양성하는 유나이티드소녀방송합창단의 축하무대도 펼쳐진다.

이번 행사와 함께 한국의 독립과 발전에 기여한 유공자들의 후손을 위한 감사장과 격려금 전달식도 열린다.

유나이티드문화재단은 유동하 의사의 후손 대표와 마하도 의사의 후손 대표에게 감사장과 격려금을 전달할 예정이다. 유동하 의사는 하얼빈에서 안중근 의사를 도와 이토 히로부미 암살에 가담한 독립 운동가로 러시아와 만주 지역에서 활약했다. 마하도 의사는 중국 지린(吉林)성에서 항일 무장투쟁을 벌인 독립 운동가다.

이번 축제 이름인 홈타민은 한국유나이티드제약의 대표 영양제로 산업자원부로부터 세계일류상품으로 선정됐으며, 세계 여러 나라에 수출돼 판매되고 있는 인삼함유 종합영양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