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요양병원협회, 요양병원 현안 전국 순회 정책설명회
대한요양병원협회, 요양병원 현안 전국 순회 정책설명회
  • 이정환 기자 leejh91@doctorsnews.co.kr
  • 승인 2019.05.15 13: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월 23일부터 16개 권역 돌며 현안 대응책 소개 및 간병비 할인 자제 당부

대한요양병원협회가 5월 23일부터 전국 16개 권역을 순회하면서 정책설명회 투어에 나선다.

이 자리에서 손덕현 요양병원협회장은 요양병원 현안에 대한 대응책을 소개하고, 진료비 및 간병비 할인 자제 등을 당부할 계획이다.

정책설명회는 ▲5월 23일 오후 광주 ▲5월 24일 오전 전남 ▲5월 24일 오후 전북 ▲5월 30일 오후 대구·경북 ▲6월 12일 오전 강원 ▲6월 13일 오후 대전 ▲6월 14일 오전 충남·세종 ▲6월 14일 오후 충북 ▲6월 18일 오전 서울 ▲6월 18일 오후 경기 북부 ▲6월 21일 오전 경기 남부 ▲6월 21일 오후 인천 ▲6월 27일 오후 부산 ▲6월 28일 오전 경남 ▲6월 28일 오후 울산 순으로 진행된다.

시간과 장소는 추후 공지할 예정이며, 요양병원협회에 회원 가입하지 않은 요양병원도 참석할 수 있다.

요양병원협회는 이번 정책설명회에서 ▲제9대 집행부의 회원중심의 협회 운영 방향 ▲요양병원 수가체계 개정사항 ▲적정성평가 및 인증평가의 방향 ▲중점 현안 추진사항(당직의료인 기준 완화, 요양병원 기저귀 의료폐기물 제외, 간병급여화, 커뮤니티케어) ▲지역사회 자정방향 ▲요양병원 관련 교육·정보·교류를 한 번에 할 수 있는 협회 '에듀센터' 안내 ▲협회 회원의 혜택 강화 등 현안에 대해 설명하고, 전국 요양병원 대표자들과 함께 교류하고 소통하는 시간을 갖는다.

또 진료비 및 간병비 할인행위를 자제해 줄 것을 당부하고, 사무장병원 등 불법행위에 대한 자정 의지도 피력할 예정이다.

아울러 손덕현 회장은 최근 춘계학술세미나에서 선포한 '노인인권 신장을 위한 존엄케어'를 모든 요양병원에서 실천해 줄 것을 요청할 계획이다.

정부도 최근 요양병원 수가 개편안을 확정하면서 오는 10월부터 의료중도환자에 대해 일상생활 자립과 회복을 위한 '탈 기저귀' 훈련을 하고 이동보행훈련을 할 경우 10% 가산 수가를 지급하기로 하는 등 존엄케어를 주문하고 있다.

손덕현 회장은 "권역별 정책설명회를 통해 현장과 소통하고, 자정활동에 동참해 줄 것을 요청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