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젠, '외형+영업이익' 두 토끼 잡았다
씨젠, '외형+영업이익' 두 토끼 잡았다
  • 이영재 기자 garden@kma.org
  • 승인 2019.05.15 12: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분기 영업이익 58억원 달성…전년 대비 265% 늘어
수익성 높은 시약 매출 증가…고정비 감소로 성장 가속화

씨젠이 올해 1분기 외형 성장과 수익성 개선을 함께 달성했다.

분자진단 전문기업 씨젠은 올해 1분기 58억원의 영업이익을 기록해 전년 동기 대비 265.2% 상승했다. 연결 기준으로 영업이익률이 20%를 넘은 것은 처음이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12.4% 증가한 275억원이며, 순이익도 51억원으로 190.6% 증가했다.

씨젠 측은 "올플렉스 고객 증가와 동절기 호흡기 검사제품 판매가 호황을 이루면서 수익성 높은 시약 매출 증가로 원가율이 개선됐다"며, "고정비 절감을 위한 전사적인 노력을 지속하면서 매출 증가에 따른 이익률이 개선됐다"고 말했다.

또 지난해 12월과 올해 1월 프랑스 대형 검사센터연합, 이스라엘 최대 보건기관과 각각 체결한 100억원 규모의 제품 공급 계약 매출도 순차적으로 실적에 반영되고 있어 향후 매출 성장은 가속화될 것으로 예상했다.

씨젠은 "프랑스·이스라엘 외에도 여러 국가 대형병원과 검사센터에서 제품 도입에 대한 검토가 적극적으로 이뤄지고 있는 만큼, 올해 추가적인 제품 공급 소식을 전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올해 1분기에만 5개의 신제품을 출시해 현재 총 37개 올플렉스(Allplex) 제품을 세계 990곳 고객사에 판매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