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간] 기미
[신간] 기미
  • 이영재 기자 garden@kma.org
  • 승인 2019.05.09 11: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종영 외 지음/엠디월드 펴냄/13만원

기미는 안면부 특히 눈밑이나 광대 부위, 또는 이마에 많이 발생하는 갈색의 색소침착 현상이다. 특히 여성에겐 공공의 적이 된 지 오래지만 기미를 다룬 전문 의학서적 조차 드물다.

피부미용 분야에서는 기미를 정복해야 나머지 색소질환 치료도 쉬워진다. 표피성 기미를 제외하고는 '난공불락'으로 여겨지고 있는 기미 치료에 대해 어떻게 다가서야 할까.

정종영 대한기미학회장(충북 청주·메어리벳의원) 등 전문 의료진 7명이 기미의 진단과 치료를 전문적으로 다룬 <기미>를 펴냈다.

이 책에는 기미의 기초와 진단부터 치료와 감별질환까지 꼼꼼하게 짚는다. 다양한 치료 증례부터 경험들을 다양한 사진을 통해 초보자도 알기 쉽게 설명한다.

국내에서는 현재 기미 치료를 위해 약물과 레이저를 주로 이용한다. 이와 함게 기미에서도 박피가 시도되고 있고 좋은 결과를 보이고 있다. 이 책에는 임상에서 실제 적용되는 다양한 방법과 필요한 정보를 정리했다.

기미에 대한 풍부하고 생생한 임상 사진들과 함께 감별이 필요한 피부질환에 대해 증례중심으로 구성해 색소질환을 처음 접하는 의사에게도 임상지침서로 충분하다.

모두 13장으로 구성된 이 책은 ▲기미의 개요와 진단 ▲기미의 감별진단 ▲피부의 구조와 기능 ▲기미와 멜라닌 합성 과정 ▲기미의 약물치료 ▲기미의 조직학적 소견과 원인 ▲Kasai식 적극적인 무자극 치료법 ▲화학적 박피와 기미 치료 ▲레이저 토닝 ▲비박피성 레이저 ▲비박피성 레이저와 기미 치료 ▲고주파와 기미 치료 ▲다양한 레이저를 이용한 기미 치료 등으로 나눠 독자들의 이해를 돕는다.

이 책의 집필은 정종영 회장을 비롯 구범석 원장(서울·참맑은의원)·김진현 원장(경기 오산·토마토클리닉)·이재동 원장(대전·미소담의원)·장정미 원장(경기·조이피부과의원)·정재욱 원장(대구·프롤로의원)·황선웅 원장(서울 강남·청담에스의원) 등이 맡았다(☎ 02-3291-329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