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립스코리아, 어린이 대상 심폐소생술·AED 교육
필립스코리아, 어린이 대상 심폐소생술·AED 교육
  • 이영재 기자 garden@kma.org
  • 승인 2019.04.22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응급 상황 대처 역량 강화…대전 남부지역아동센터서 진행

필립스코리아가 지난 20일 대전 서구 남부지역아동센터 어린이 60명을 대상으로 심폐소생술 및 자동심장충격기(AED) 사용법 교육을 실시했다.

이번 교육은 한국의료기기산업협회(KMDIA)가 주최하는 어린이 이동건강검진 활동 일환으로 진행됐다. 필립스코리아는 어린이들이 급성심정지 환자 발생 등 응급 상황에서 신속하고 정확하게 대처하고 소중한 생명을 구할 수 있는 역량을 키울 수 있도록 돕고자 이번 교육을 마련했다.

필립스코리아는 20일 대전 서구 남부지역아동센터를 이용하는 어린이 60명을 대상으로 심폐소생술 및 AED 교육을 실시했다.
필립스코리아는 20일 대전 서구 남부지역아동센터를 이용하는 어린이 60명을 대상으로 심폐소생술 및 AED 교육을 실시했다.

급성심정지 환자에게 생존을 결정짓는 골든타임은 4분이다. 심정지 발생 후 응급조치가 1분씩 지연될 때마다 환자의 생존율이 7∼10%씩 낮아지지만 4분 내에 심폐소생술과 AED 사용을 병행하면 생존율을 80%까지 높일 수 있다. 소방청 및 질병관리본부 '급성심장정지 사례 의무기록 조사 결과'에 따르면 국내에서 급성 심정지 환자 발생 시 일반인 심폐소생술 시행률은 21%로 조금씩 늘어나고 있지만 환자 생존율은 8.7%에 불과하다.

필립스코리아는 이날 교육에서 심폐소생술 및 AED사용의 중요성에 대한 인식을 높이기 위해 시청각 자료를 활용한 이론 수업을 실시했다. 이와 함께 필립스 AED 하트스타트 HS1을 이용 심폐소생술과 AED 실습 교육을 진행함으로써 어린이들이 응급처치 방법을 체득할 수 있도록 도왔다.

필립스는 이번 교육 외에도 전 임직원 대상 심폐소생술 교육, 심장을 살리는 4분의 기적 캠페인 등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