약업인선교회, 의약 발전·나눔 사업 '중점'
약업인선교회, 의약 발전·나눔 사업 '중점'
  • 송성철 기자 medicalnews@hanmail.net
  • 승인 2019.04.15 15: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상의 빛과 소금 될 수 있도록 '선교 사역' 도모
제약·유통·홍보 등의 업무에 종사하고 있는 선교 약업인들의 모임인 약업인선교회는 의약 발전은 물론 나눔 사업을 추진키로 했다.
제약·유통·홍보 등의 업무에 종사하고 있는 선교 약업인들의 모임인 약업인선교회는 의약 발전은 물론 나눔 사업을 추진키로 했다.

약업인선교회는 12∼13일 강원도 홍천에서 수련회를 열고 의약 발전과 선교 사역을 위한 사업을 본격적으로 전개키로 했다.

한상부 회장(㈜팜월드 대표)은 "1992년 도매 약업인들의 모임인 도약선교회로 발족 후 2018년 약업인선교회로 성장을 거듭해 오고 있다"면서 "이제는 활동 범위를 확대해 약업인들간의 단합과 발전은 물론 의약 발전과 나눔 사업을 통해 약업 분야 선교 사역을 개발·실천해 나가자"고 밝혔다.

수련회에서는 서울미술관 설립자인 안병광 유니온약품 회장은 문화 강좌를, 최승관 프라임여성병원장은 건강강좌를, 김성호 여의도순복음평화교회 담임목사는 비전나눔을 발표했다.

제약·유통·홍보 등의 업무에 종사하고 있는 약업 선교인들은 보다 적극적으로 약업인선교회 선교 사역을 도모함으로써 세상의 빛과 소금이 될 수 있도록 노력을 경주키로 했다.

㈜팜월드·아세아약품㈜·리드팜·제이씨헬스케어 등이 회원으로 참여하고 있는 약업인선교회는 매달 둘째주 금요일 오전 7시 월례예배를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