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완 교수, 제11대 대한비과학회장 취임
김성완 교수, 제11대 대한비과학회장 취임
  • 이정환 기자 leejh91@doctorsnews.co.kr
  • 승인 2019.04.09 12: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성완 교수(경희대병원 이비인후과)
김성완 교수(경희대병원 이비인후과)

김성완 경희의대 교수(경희대병원 이비인후과)가 제11대 대한비과학회장으로 임명됐다. 임기는 2019년 4월 1일부터 2년이다.

대한비과학회는 1990년 창립 이후 비과학 분야의 국내외 발전과 국민 건강증진을 목적으로 활발한 학술교류 및 교육, 회원 간의 긴밀한 유대관계 활동을 펼쳐나가고 있다.

김 교수는 "비과에서는 비부비동염, 알레르기비염, 수면무호흡증 등 발생률이 높은 질환을 다루고 있는 만큼 전문 의료진 양성이 중요하다"며 "임기 동안 비과학 의료진을 위한 교육을 확대해 전문분야의 발전을 이루고, 나아가 국제적인 입지를 강화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김 교수는 대한소아이비인후과학회장, 대한수면학회장 등을 역임한 바 있으며, 현재 대한천식및알레르기학회 평의원, 대한수면학회 평의원을 맡아 이비인후과학 분야와 수면 분야의 학술적 발전을 이끌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