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 MR 결정판 '인제니아 엘리시온 3.0T' 나왔다
디지털 MR 결정판 '인제니아 엘리시온 3.0T' 나왔다
  • 이영재 기자 garden@kma.org
  • 승인 2019.04.05 15: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필립스, 최신 MR 기술·검사 플랫폼 집약 고품질 영상 확보
정밀한 진단·획기적인 검사 속도·편안한 검사 환경 구현

필립스코리아가 MR진단 역량을 강화한 디지털 MR 인제니아 엘리시온 3.0T를 출시했다.

아리엔 라데르 필립스 글로벌 MRI 사업 총괄은 "필립스는 영상의학의 진단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고품질 영상을 제공하고, 환자와 의료진의 진료 경험을 개선하며, 영상의학과 운영 효율성 향상을 돕는 디지털 MR 인제니아 엘리시온을 선보이게 됐다"고 말했다.

인제니아 엘리시온은 신호 대비 잡음비를 최대 40%까지 향상시키는 디지털 MR 기술 '디스트림', 신속하고 정확한 영상재구성을 돕는 디지털 네트워크 아키텍처 '디싱크' 등 최신 MR 기술을 집약했다. 특히 새로운 베가 HP 그래디언트(Vega HP gradients)를 바탕으로 최신 MR 기술과 검사 플랫폼이 적용돼, 초고속 초고해상도 검사가 가능하다. 의료진에게 정밀한 진단 정보를 제공하고 검사 속도를 획기적으로 단축해 환자와 의료진 모두에게 편안한 검사 환경을 제공한다.

MR은 정밀한 진단 정보를 제공하는 핵심적인 영상진단법이지만 검사 시간이 30분∼1시간 정도로 길어 임상적 활용에 장애가 된다. 이 같은 한계를 극복하고자 인제니아 엘리시온은 필립스 고유의 MRI 시간 단축 기술인 컴프레스드 센스를 탑재했다. 독자적인 데이터 밸런싱 알고리즘 기술을 활용해 중요한 데이터만 선별하고 반복재구성 과정에서 노이즈를 줄여 고해상도 영상 품질을 유지하며 기존 대비 두 배 빠른 속도로 MR검사를 할 수 있다. 특히 업계에서 유일하게 2D·3D·4D 등 모든 검사에 적용할 수 있어 임상 활용도가 높다.

필립스 디지털 MR 인제니아 엘리시온 3.0T(Ingenia Elition3.0T).
필립스 디지털 MR 인제니아 엘리시온 3.0T(Ingenia Elition3.0T).

이와 함께 의료진의 효율적인 워크플로우를 지원하는 검사 플랫폼은 전체 검사 시간을 줄이는 데 기여한다. MR 갠트리 양쪽에 부착된 터치스크린 모니터 바이탈스크린은 환자 포지셔닝, 필요한 코일, 호흡, 조영제 사용 등 검사에 필요한 주요 정보를 직관적으로 나타낸다. 환자 신체 구조에 대한 200개 알고리즘을 기반으로 하는 환자 센싱 기술 바이탈아이는 별도의 조작없이 환자 호흡 패턴을 파악할 수 있다. AI(Adaptive Intelligence) 기반의 스마트이그잼 기능은 전체 검사 과정을 자동화한다.

인제니아 엘리시온은 MR의 엔진 역할을 하는 그래디언트의 성능을 강화해 이를 바탕으로 더욱 정밀하고 풍부한 진단 정보를 제공한다. 뇌혈관질환의 진단에 필수적인 확산강조영상(DWI) 스캔 시 속도는 30% 빨라졌으며 영상대조도가 평균 70% 향상됐다. 뿐만 아니라 동일 시간에 얻을 수 있는 데이터의 양을 의미하는 시간해상도가 23% 향상됐으며, 확산강조영상의 대조도를 결정하는 인자인 TR값이 30%까지 줄어 뇌신경 임상 연구를 위한 풍부한 기능적 자기공명영상(fMRI)을 얻을 수 있다. 또 베가 HP 그래디언트 상에서 컴플레스드 센스 기술을 적용하면 영상의 해상도를 최대 60%까지 향상할 수 있다.

이와 함께 필립스가 처음 상용화한 MR 특수영상 기법 3D APT는 조영제를 사용하지 않고 단백질 함량이나 pH를 측정해 뇌종양의 병기와 허혈성 변화를 예측할 수 있다. 악성 종양의 단백질 함량을 파악해 항암 치료 후 괴사한 종양이 남아있거나 재발한 부위도 쉽게 확인할 수 있다. 또 종양이 빨리 자라면 혈류가 줄어들며 pH가 낮아지는 원리를 활용해 추후 종양의 재발이나 전이도 쉽게 예측할 수 있다.

엘리시온 3.0T는 환자가 편안한 검사를 받을 수 있도록 돕는 다양한 요소도 갖췄다. 장비의 소음을 줄여주는 컴포톤 기술, 검사 과정을 자동으로 안내하는 오토보이스 기능, 수검자의 편안함을 배가시킨 컴포트플러스 매트리스 등은 환자의 심리적·육체적 부담을 줄여 환자 경험을 개선토록 돕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