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대집 의협 회장 "강도 높은 단계적 투쟁 전개"
최대집 의협 회장 "강도 높은 단계적 투쟁 전개"
  • 최승원 기자 choisw@kma.org
  • 승인 2019.03.19 17: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만 2천명 기록적 설문조사 참여..."대동단결" 요청
91% 투쟁 필요·76% 집단행동 참여..."의료계 여론 확인"
최대집 의협 회장이 5일 설문조사 결과를 발표하고 있다ⓒ의협신문 김선경
최대집 의협 회장이 5일 설문조사 결과를 발표하고 있다ⓒ의협신문 김선경

최대집 의협 회장이 대규모 회원 설문조사에 참여한 회원에게 19일 감사의 뜻을 담은 휴대폰 문자를 발송했다.

최 회장은 서신문에서 "91%의 회원이 대정부 투쟁의 필요성에 대해 공감을, 76%가 의료계의 집단행동에 참여하겠다고 했다"며 "의협 설문조사 역사상 기록적인 2만2천여명의 회원이 설문조사에 참여해 의료계의 여론을 확인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이어 "곧 출범할 '의료개혁쟁취투쟁위원회(위원장 최대집·이하 의쟁투)'를 중심으로 강도높은 단계적 투쟁을 하겠다"고 약속했다.

현재 가장 중요한 것은 "의료계의 대동단결"이라며 "수가 정상화와 의료행위에 대해 형사처벌을 적용하지 않도록 하는 의료분쟁특례법 제정, 안전한 진료환경 조성, 과도한 의사의 진료량 개선, 전공의 수련비용 국고 지원, 일차의료의 활성화 등을 대정부 투쟁을 통해 해결하겠다"고 덧붙였다.

의협은 지난 2월 초 대정부 투쟁 국면으로의 전환을 선언하고 2월 22일부터 3월 2일까지 전국 의사 회원의 의견을 묻는 설문조사를 진행했다. 2만 2천여명의 회원이 설문조사에 참여, 주목을 받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