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립스코리아-건양대병원, 스마트병원 구축 나선다
필립스코리아-건양대병원, 스마트병원 구축 나선다
  • 이영재 기자 garden@kma.org
  • 승인 2019.01.28 08: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커넥티드 케어·헬스 인포메틱스 솔루션 제공 정밀 진단·질병 판독
빅데이터 플랫폼 통한 의사결정 지원…의료 AI 연구 개발 등 협력 예정

헬스 테크놀로지 기업 필립스코리아와 건양대병원은 25일 최첨단 정보통신기술(ICT)을 기반으로 한 차세대 스마트 병원 구축을 목표로 전략적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최근 많은 병원들이 디지털 헬스·빅데이터·인공지능(AI)·정밀의료 등 최신 기술을 접목한 스마트병원 구축에 나서고 있다. 이를 통해 병원 내 환자 데이터를 기반으로 병원 생산성 및 의료진의 업무 효율성을 향상하고 더 나은 의료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환자와 의료진 모두 만족스러운 의료 환경 조성을 도모하고 있다.

필립스는 이런 병원들의 수요에 맞춰 환자와 의료진, 의료 신기술, 의료 데이터를 통합적으로 연결하는 다양한 의료IT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최첨단 ICT기반 스마트 의료 환경 및 환자 맞춤형 정밀 의료를 실현하는 것을 목표로 건양대병원에 커넥티드 케어 및 헬스 인포메틱스 솔루션을 제공하고 연구 개발을 지원하는 등 다방면에서 적극 협력할 예정이다.

필립스코리아와 건양대병원은 25일 최첨단 정보통신기술(ICT)을 기반으로 한 차세대 스마트 병원 구축을 목표로 전략적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왼쪽부터 김동희 필립스코리아 총괄대표 사장, 최원준 건양대병원 의료원장.
필립스코리아와 건양대병원은 25일 최첨단 정보통신기술(ICT)을 기반으로 한 차세대 스마트 병원 구축을 목표로 전략적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왼쪽부터 김동희 필립스코리아 총괄대표 사장, 최원준 건양대병원 의료원장.

구체적으로 ▲병원의 환자 데이터 활용 극대화를 위한 헬스케어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 ▲의료진을 위한 임상 의사결정 지원 시스템(CDSS) 강화 ▲환자 맞춤형 정밀의료 실현 및 다양한 질병의 정밀 진단 위한 인공지능 연구 개발 등 다양한 의제를 논의하고 협력할 방침이다.

건양대병원 대회의실에서 열린 업무 협약식에는 필립스코리아 총괄대표 김동희 사장·조성범 전무·박재인 상무·장형옥 상무·김효석 부장, 건양대병원 최원준 의료원장·이성기 의생명연구원장·윤대성 암센터원장·김용석 의료정보실장·김종엽 헬스케어데이터사이언스센터장 등이 참석했다.

김동희 사장은 "환자 중심의 의료 서비스를 제공하며 우리나라 의료를 선도하고 있는 건양대병원과 협력할 수 있어 기쁘다"며, "필립스는 헬스 테크놀로지 분야에서 쌓은 오랜 경험과 노하우, 혁신 기술력을 제공해 건양대병원이 최첨단 스마트 병원으로 도약하는 데 이바지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원준 건양대병원 의료원장은 "급변하는 의료 환경과 수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ICT를 접목한 환자 맞춤형 정밀 의료 서비스 실현은 필수"라며, "필립스와 지속적으로 협력해 병원 시스템을 보다 효과적으로 개선하고, 환자와 의료진을 위한 의료 환경을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