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풍제약, 골다공증 치료제 '바제칼디정' 첫 선
신풍제약, 골다공증 치료제 '바제칼디정' 첫 선
  • 이영재 기자 garden@kma.org
  • 승인 2019.01.15 09: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ERM에 비타민 D3 콜레칼시페롤 결합 복합제 개량신약
비타민 섭취량 충족·식후 복용 가능 등 복용 편리성·순응도 높여

신풍제약이 폐경 후 여성 골다공증 치료제 바제칼디정(바제독시펜 복합 개량신약)을 출시했다.

이번에 출시한 '바제칼디정'은 선택적 에스트로겐수용체조절제(SERM) 계열의 '바제독시펜아세트산염'에 비타민 D3인 콜레칼시페롤 농축분말을 결합한 복합제 개량신약이다.

기존BP(비스포스포네이트)단일제 및 SERM 단일제와 달리 골다공증의 치료와 예방을 위해 비타민D 섭취가 반드시 필요하다는 점에서 골다공증 관련 학회에서 권장하는 콜레칼시페롤 일일섭취량인 800IU를 복합제 개량신약으로 한 번에 섭취할 수 있어 환자들이 복용 편리성을 높였다.

또 기존BP제제와는 달리 식후 복용이 가능하며 식도자극 및 위장관계 부작용을 최소화해 복용 후 기립 등의 제한이 없어 복용 편리성과 순응도가 높다. 기존 단일제 대비 저렴한 약가로 가격 경쟁력을 확보해 치료 비용과 건강보험 재정 절감도 기대된다.

바제독시펜은 3세대 SERM제제로 한국·일본·일부 유럽국가에서 폐경 후 여성의 골다공증치료와 예방 효능으로 처방되고 있다. 국내에서는 2012년 단일제 출시 이후 꾸준히 증가하고 있으며 이번 복합제 개량신약의 등장으로 지속적인 시장 확대가 예상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