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향대천안병원 "감사합니다…고맙습니다"
순천향대천안병원 "감사합니다…고맙습니다"
  • 이영재 기자 garden@kma.org
  • 승인 2018.12.06 13: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감사·격려·위로 메시지 담은 훈훈한 '러브트리' 행사

순천향대학교 부속 천안병원은 4∼5일 감사의 마음을 전하며 한해를 마무리하는 '러브트리' 행사를 열었다.

병원은 해마다 12월이면 교직원들이 동료에게 손카드로 감사를 전하는 러브트리 행사를 이어오고 있다.

러브트리는 병원 본관·외래관 로비 두 곳에 설치됐으며, 트리에는 교직원들이 이틀간 작성한 손카드들이 주렁주렁 달려 지나는 이들에게 훈훈함을 전하고 있다. 

순천향대천안병원은 연말을 맞아 감사의 마음을 전하며 한해를 마무리하는 '러브트리' 행사를 열었다. 병원 간호사들이 러브트리에 직접 작성한 손카드를 달고 있다.
순천향대천안병원은 연말을 맞아 감사의 마음을 전하며 한해를 마무리하는 '러브트리' 행사를 열었다. 병원 간호사들이 러브트리에 직접 작성한 손카드를 달고 있다.

올해 입사한 이모 간호사(25)는 "어설프고 부족한 점이 많았는데도 선배 간호사들의 도움으로 무사히 한해를 보낼 수 있었다"며, "선배님들에게 고마움을 전할 수 있어 기쁘다"고 말했다.

러브트리에는 교직원 뿐 아니라 환자가 담당의사에게 보내는 카드들도 걸렸다. 지난 달 퇴원해 통원치료를 받고 있다는 한 어린이는 "의사·간호사 선생님들의 보살핌으로 친구들과 뛰어놀 수 있게 됐다"며 감사를 전했다.

감사 외에도 다짐·위로 등 다양한 사연을 담은 러브트리는 오는 25일까지 전시되며, 손카드들은 성탄절 이후 수신자에게 일괄 전달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