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국진 명예교수, '제15회 서재필의학상' 수상
문국진 명예교수, '제15회 서재필의학상' 수상
  • 이정환 기자 leejh91@doctorsnews.co.kr
  • 승인 2018.12.04 15: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국진 고려의대 명예교수(법의학교실)
문국진 고려의대 명예교수(법의학교실)

문국진 고려의대 명예교수(법의학교실)가 (재) 서재필기념회로부터 '제15회 서재필의학상'을 수상했다.

문국진 명예교수는 1955년 국립과학수사연구소가 창설될 당시 초대 법의학과장으로 부임해 과학수사와 검시에 대한 부정적인 인식을 개선하는 데 크게 기여했다.

1976년에는 고려대학교 의과대학에 최초의 법의학교실을 창설하고 대한법의학회를 설립해 우리나라의 법의학과 과학수사가 발전될 수 있는 기틀을 닦았다.

또 1974년 'CI 혈형'이라는 새로운 혈액형 분류 시스템을 착안해 내 세계를 놀라게 했으며, 법의학·임상법의학·간호법의학·배상의학 등 관련 학문 분야 발전에 크게 공헌했다.

이에 그치지 않고 현재는 고령의 나이임에도 미술작품에 대한 법의학적 분석을 행하는 법의탐적학이라는 새로운 분야를 개척해나가며 활발한 저술활동을 펼치고 있다.

한편, 이 싱은 한국인 최초의 서양의사이자 개화독립 및 민주정신을 일깨운 송재 서재필 선생을 기리기 위해 제정됐으며, 한국 의학계에 공헌한 의사 및 의학자에게 수여된다.

시상식은 12월 3일 오후 4시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 20층 내셔널 프레스클럽에서 열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