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시
홍시
  • Doctorsnews admin@doctorsnews.co.kr
  • 승인 2018.12.03 12: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시

시골 할아버지
슬그머니
홍시 두 알 내놓으시며
물으신다
혹시
병원서도 좋아하는 감?


탐스러워
만지작 만지작
손끝이 따뜻해지고
그 등 하나 뱃속에 넣으니
세상이 온통 환하다

 

권주원
권주원

 

 

 

 

 

 

 

 

2016년 가을호 시와정신 등단, 논산 권내과의원 근무, 필내음 동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