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향대천안병원, 버사HD 방사선암치료 1만례 기록
순천향대천안병원, 버사HD 방사선암치료 1만례 기록
  • 이영재 기자 garden@kma.org
  • 승인 2018.10.08 1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차원 초정밀 방사선암치료기 IMRT·IGRT·SBRT 모두 가능

순천향대학교 부속 천안병원 방사선암치료센터가 지난해 11월 가동을 시작한 방사선암치료기 '버사HD'의 치료건수가 1만례를 넘었다.

1만례 중에는 폐암 치료건수가 2876건(29%)으로 가장 많았고, 유방암 2036건(20%), 전립선암 1044건(10%), 자궁경부암 868건(8%) 등이 뒤를 이었다.

순천향대천안병원이 지난해 11월 가동을 시작한 방사선암치료기 버사HD의 치료건수가 1만례를 기록했다. 방사선암치료센터 의료진이 버사HD 치료를 준비하고 있다.
순천향대천안병원이 지난해 11월 가동을 시작한 방사선암치료기 버사HD의 치료건수가 1만례를 기록했다. 방사선암치료센터 의료진이 버사HD 치료를 준비하고 있다.

버사HD는 4차원 초정밀 방사선암치료기다. 세기조절 방사선치료(IMRT), 영상추적 방사선치료(IGRT), 체부정위 방사선치료(SBRT) 등의 모든 방사선암치료법을 시행할 수 있다. 치료시간이 가장 짧고 호흡 등 환자의 작은 움직임도 파악해 정밀하게 치료한다.

김은석 센터장(방사선종양학과)은 "1만례 치료경험을 바탕으로 더 많은 환자들에게 더 좋은 치료결과를 드리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순천향대천안병원 방사선암치료센터는 버사HD 외에도 동급의 노발리스티엑스TX도 보유해 2대의 초정밀 암치료기와 최신 고주파온열암치료기를 운용하고 있으며, 1일 평균 100여명의 환자들을 치료하는 중부권 최고의 방사선암치료 전문센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