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량 화상환자 발생 제일 먼저 해야 할 일은?
대량 화상환자 발생 제일 먼저 해야 할 일은?
  • 이영재 기자 garden@kma.org
  • 승인 2018.09.20 1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스티안 메디클러스터, 10월 4일 개원 앞두고 '재난모의훈련 사전교육'
중환자실 전병상 1인실 구성…지역사회 안전 담보 재난 대비 만전

베스티안재단은 지난 18일 베스티안 메디클러스터 신입 직원을 대상으로 10월 2일(화)에 실시할 '대량 화상환자 발생 대비 재난모의훈련 오리엔테이션 교육'을 진행했다.

'대량 화상환자 발생 대비 재난모의훈련'은 10월 개원 예정인 충북 오송 베스티안 메디클러스터에서 열린다.

10월 2일 오후 2시부터 진행되는 재난모의훈련에는 총 200여명의 인원이 참여한다.

재난대응 의료안전망 사업단과 충북 오송 베스티안 메디클러스터에 채용된 신규 의사 및 간호사·행정직 등 50여명이 참가하며, 한국교통대학교 응급구조학과 학생 106명이 함께 참여한다.
교통대학교 학생들은 환자역할 및 구조활동 등에 참여하며 이 중 30명이 현장 곳곳에서 구조되는 환자 역할을 수행한다.

또 충청북도소방본부를 통해 청주서부소방서의 지원을 받아 펌프차 3대, 구조차 및 지휘차, 특수차 1대, 구급차 2대 등이 출동해 구조대가 화재 현장에서 진압 및 건물내부 곳곳이 대피하고 있는 환자를 구조할 예정이다.

18일 진행된 사전교육에는 세브란스 재난의료교육센터 정현수 소장(응급의학과)이 재난모의훈련에 대한오리엔테이션을 진행했고, 화상환자의 중증도 분류방법에 대해 베스티안 서울병원 소아화상센터 조진경 부장(응급의학과)이 설명했다.

주요 교육 내용은 ▲화상환자의 위험도 분석 ▲중증도 분류원칙 및 방법 ▲재난대응준비의 핵심요소 ▲재난지휘본부의 역할 ▲재난 시 발휘할 능력 ▲재난모의훈련 시나리오 이해 등으로 구성됐다.

조진경 부장은 올해 3월부터 현재 세브란스병원 재난의료교육센터에서 재난의료분야에 대해 연수 중이다.

베스티안재단은 지난 18일 베스티안 메디클러스터 개원을  신입 직원을 대상으로  '대량 화상환자 발생 대비 재난모의훈련 오리엔테이션 교육'을 진행했다. 충북 오송 베스티안 메디클러스터는 10월 4일 개원한다.
베스티안재단은 지난 18일 베스티안 메디클러스터 개원을 신입 직원을 대상으로 '대량 화상환자 발생 대비 재난모의훈련 오리엔테이션 교육'을 진행했다. 충북 오송 베스티안 메디클러스터는 10월 4일 개원한다.

정현수 소장은 재난모의훈련 오리엔테이션에서 "재난지휘체계를 이해하고 화상 환자의 특성에 따른 중증도 분류를 수행할 수 있어야 한다"며, "대량 환자 내원 시 공간 재배치 및 인적 및 물적 자원의 분배를 우선 순위에 맞게 분배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말했다.

10월 2일 열리는 훈련은 화재로 인한 대량 환자 발생 대비 직원들의 신속하고 적절한 원내 대응을 위해 재난 모의 훈련을 실시해 실질적인 재난 대비 역량 강화를 목적으로 이뤄진다.

대량 화상환자 발생 대비 재난모의훈련은 이번이 처음이다. 재난모의훈련은 베스티안 메디클러스터 설립취지와 부합한다.

베스티안 메디클러스터는 중환자실 40병상을 모두 1인실로 갖추고, 세계적인 수준에 부합하는 중증화상센터를 설립했다.

10월 4일 공식 개원하는 충북 오송 베스티안 메디클러스터는 전국 어디에서든 2시간 이내에 중증화상환자가 병원에 도착할 수 있고, 옥상에는 헬리포트가 마련돼 헬기 이착륙이 가능하다.

재난사고에 대응 할 수 있는 시설을 갖춘 병원인 만큼 대량 화상환자 발생 재난 사고에 대비하고 대응할 수 있는 훈련을 통해 재난대응체계를 점검, 재난 대응능력 향상 등 지역사회 재난 준비 및 대비에 만전을 기할 방침이다.

'재난대응 의료안전망사업단'은 재난재해로 인한 대량 인명 손실을 줄이고 국민 생명 보호와 사회 안전망을 강화하기 위해 지난 2014년 출범했다. 행정안전부·현대자동차 정몽구재단·세브란스병원 등 세 기관 협력으로 태생한 민관협력기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