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0주년 맞은 고대의대, 기념식 등 다채로운 행사 연다
90주년 맞은 고대의대, 기념식 등 다채로운 행사 연다
  • 이정환 기자 leejh91@doctorsnews.co.kr
  • 승인 2018.09.01 12: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려대학교 의과대학이 오는 9월 의과대학 90주년을 맞아 다양한 행사를 연다.

고대의대의 전신인 조선여자의학강습소 개소일 1928년 9월 4일을 기념하고자 9월 4일 오후 4시 90주년 기념식을 개최한다.

기념식은 의과대학 본관 유광사홀에서 열리며, 고대의대 역사 특별강연 뿐 아니라 90년사 헌정식, 관보라운지 및 피트니스센터 개소식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꾸며질 예정이다.

또 9월 4∼5일 양일간 문숙의학관 윤병주홀에서 고려대학교 BK21 PLUS 융합중개 의과학 사업단 국제 심포지엄을 연다.

의생명 분야 최신 연구 지견을 주제로 열리는 이번 심포지엄은 2개의 전체강연과 4개의 심포지엄 세션, 20여 개의 강연 및 50여 개 포스터 발표가 진행된다.

고대의대 교우회 주관으로 9월 1일 오후 5시 30분 고려대학교 인촌기념관에서 '고려대학교 의과대학 90주년 기념음악회-로제타홀을 기리며'도 열린다.

조선여자의학강습소를 세우고 국경과 인종·이념을 뛰어 넘어 '민족과 박애' 정신을 실천한 로제타 홀 여사를 기리기 위해 열리는 이번 음악회는 의과대학 동아리 공연, 교우 공연, 초청 공연 뿐 아니라 테너 김남두, 바리톤 나의석 등 국내 최고의 성악가가 무대를 꾸민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