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곤 원장 '2018 매일 시니어 문학상(논픽션)' 수상
김정곤 원장 '2018 매일 시니어 문학상(논픽션)' 수상
  • 홍완기 기자 wangi0602@doctorsnews.co.kr
  • 승인 2018.08.03 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정곤 원장(울산시 동구·김정곤정신건강의학과의원) ⓒ의협신문
김정곤 원장(울산시 동구·김정곤정신건강의학과의원) ⓒ의협신문

김정곤 원장(울산시 동구·김정곤정신건강의학과의원)이 매일신문이 주최한 '제4회 매일시니어 문학 공모전'에서 <늦깎이 인생>으로 논픽션부분 수상했다.

'2018 매일 시니어 문학상' 시상식은 7월 24일 오전 11시 대구 수성아트피아 무학홀에서 진행됐다. 당선작은 매일신문 창간기념호(7월 6일)에 실렸다.

김 원장은 "헐벗고 배고픈 시대를 살아온 시니어세대 모두가 숱한 상처를 안고 있으며 적지 않은 절망감에 좌절도 한두 번 경험하지 않았을 터. 막상 전기나 다름없는 제 자신의 이야기를 보내놓고 난 후 스스로 발가벗은 것 같아 후회하기도 했다"며 "굴곡진 삶을 살아온 한 사람의 이야기가 같은 시대를 살아온 분들께 동병상련이 되고 다음 세대를 살아가고 있는 젊은이들에게 조금이나마 용기를 주는 글이 된다면 제 부끄러움은 감수하기로 했다"고 공모전 응모 계기를 밝혔다.

"미흡하고 누추한 글에 당선이라는 영광스러운 옷을 입혀주셔서 진심으로 감사한다. 모든 분께 거듭 감사드린다. 특히 지체장애인 남편을 40년 넘게 한결같이 내조해준 내 사랑 그리고 내 희망, 내 등불인 두 아들에게도 감사를 전한다"고 말했다.

김 원장은 "이번 당선에 힘입어 더욱 따뜻하고 포근한 글이 나올 수 있도록 배전의 노력을 다하겠다. 늘 찡그리고 왔다가 웃으면서 돌아갈 수 있는 진료실이 되도록 정신건강의학과 의사로서의 소임도 최선을 다 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김 원장은 2016년 1월 영남문학상 신인상을 통해 65세 나이로 늦깎이 등단했다. 6월에는 문학시선이 주최한 '윤동주 탄생 100주년 기념문학공모전'에서 전체대상을 받기도 했다. 인제대 교수를 거쳐 김정곤정신건강의학과의원을 개원하고 있으며 대한의사협회 고문을 맡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